• 최종편집 : 2023.5.29 월 16:34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자동차
수입중고차, ‘1,600만원 이하 할인전’ 실시
이은수 기자 | 승인 2010.06.13 20:03
 
지구상 최고의 이벤트라는 월드컵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한달 동안 치뤄질 월드컵 열기를 타고 각종 자동차 브랜드에서는 월드컵 관련 행사에 분주하다. 중고차시장도 예외는 아닌데, 중고차사이트 카즈(http://www.carz.co.kr)는 16강을 기원하는 ‘1600만원 이하 수입차 할인전’을 9일부터 실시하고 있다.

벤츠 S클래스, 볼보 940, S40, S60, 사브 9-3 세단, 아우디 A4 A6 , 재규어 다임러, 캐딜락 스빌, CTS , 크라이슬러 세브링 2.7 세단, 컨버터블 , 포드 머스탱 쿠페, 윈드스타, 이스케이프, 몬데어 , 폭스바겐 파사트, 보라, 뉴비틀 , 푸조 307SW , 혼다 시빅, CR-V , BMW 5시리즈, 3시리즈, 렉서스 Is, GS 등 유명브랜드의 명품차량들이 중고차할인전을 통해 판매된다.

최소 10만원부터 최대 300만원까지 할인되고 있는 이번 할인전은 연식과 가격대별로 다양한 차종을 선보이고 있는데, 이번 할인전에서 가장 저렴한 차량은 345만원에 매물이 나온 1997년식 볼보 940 GL이며 포드의 머스탱 쿠페 1998년식도 500만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에 판매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할인전에서는 클래식 마니아를 위한 벤츠와 BMW의 클래식 모델들이 눈길을 모으고 있는데, 1995년식 벤츠 S클래스는 770만원에, 1997년식 BMW의 5시리즈도 890만원에 판매될 예정이다. 또한 ‘가장 갖고 싶은 수입차 1위’에 빛나는 아우디도 중고차에서는 ‘가질 수 있는’ 드림카가 된다. 출시 당시 7천만원이 넘었던 A6 2001년식의 경우 1,499만원으로 국산 준중형차 가격으로 살 수 있게 됐다.

1,600만원 이하 수입차 할인전에서 최고 가격으로 판매되는 모델은 2005년식 혼다 CR-V로 1,590만원에 판매될 예정이다. CR-V는 2008년 혼다의 돌풍을 몰고 온 모델로 2009년에도 수입차 베스트셀링카 순위에서 TOP 10에 들었던 인기 모델이다. 이밖에도 여성들에게 인기가 높은 뉴비틀이 1,330만원에, 럭셔리 세단의 대명사 렉서스 GS 300이 1,290만원에 판매된다.

이번 할인전은 오는 29일까지 이어진다.

이은수 기자  050@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3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