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4.6 월 22:42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국제
봄바디어, 2017 두바이 에어쇼에 에어발틱 도장 입힌 CS300 항공기 선보여
뉴스에이 어흥선 | 승인 2017.11.10 08:50
봄바디어 CS300
[뉴스에이=어흥선 기자] 봄바디어 커머셜 에어크래프트(Bombardier Commercial Aircraft)가 11월 12일부터 16일까지 열리는 2017 두바이 에어쇼에서 에어발틱의 새로운 CS300 항공기를 선보이며 CS300 운항개시 첫 해를 자축한다.

프레드 크로머(Fred Cromer) 봄바디어 커머셜 에어크래프트 사장은 “올해 두바이 에어쇼에서 에어발틱 도장을 입힌 C시리즈를 선보이고, CS300 항공기의 리가-아부다비 노선 신규 취항을 에어발틱과 함께 축하할 수 있어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CS300 항공기가 애초 성능 목표치를 초과 달성하고 운항사에 새로운 기회를 가져다 주고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봄바디어는 향후 20년간 중동 지역 항공시장이 성장할 것으로 전망한다. 중동 항공사에 60~150석 항공기를 450대 가량 인도할 것으로 예상하며, 이러한 업데이트 정보를 두바이 에어쇼 동안 고객사 및 미디어와 공유할 예정이다.

봄바디어 커머셜 에어크래프트에서 중동, 아프리카 지역 영업을 총괄하는 장폴 부티부(Jean-Paul Boutibou) 부사장은 “중동에서도 저가 항공사가 등장하기 시작하면서 대형 항공사의 수익성이 주춤하고 있지만 여전히 항공사들은 수용력 확대를 바라고 있다. 적정 규모의 항공기를 갖추고 있으면 경쟁이 점점 치열해지는 중동 항공사 시장에서 점유율과 수익성을 확대할 수 있다. 그만큼 C시리즈 항공기 같은 고효율 항공기 수요가 많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봄바디어 커머셜 에어크래프트는 중동 시장에서 꾸준히 입지를 확대해 현재 15개 항공사에 70대가 넘는 항공기를 인도했다. 고성능 Q400 터보프롭을 도입한 중동 항공사는 역내 커넥티비티를 눈에 띄게 향상했다. 새로운 C시리즈 패밀리 항공기는 역내 항공사가 보유한 와이드바디 항공기를 보완해주며, 항공사에 새로운 성장기회를 가져다 준다.

봄바디어는 이번 에어쇼 동안 팰콘 항공(Falcon Aviation) 도장을 입힌 Q400 항공기, 슈퍼 중형급 챌린저 650(Challenger 650) 제트기, 초장거리용 글로벌 60000(Global 6000) 비즈니스 항공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뉴스에이 어흥선  uhs@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어흥선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18길 5, 3층(잠실동)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