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11.20 월 15:23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고백부부’ 장나라, “장기용에게 한팔 허그 당했다!”‘로코퀸’다운 눈부신 미소로 모두의 애간장을 살살 녹였다!
뉴스에이 이윤진 | 승인 2017.11.11 08:31
[사진제공=‘고백부부’ 방송분 캡처]
[뉴스에이=이윤진 기자] 장나라가 KBS ‘고백부부’에서 자신을 짝사랑하는 장기용에게 ‘돌발 한팔 포옹’을 당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다.
 
장나라는 지난 10일 방송된 KBS 예능드라마 ‘고백부부’ 9회 분에서 실제 99년에는 전 남편 손호준과 함께 봤던 아름다운 반딧불이의 장관을 장기용과 지켜보다가 갑작스러운 한팔 허그에 당황하는 모습을 펼쳤다. 바닷가까지 찾아온 장기용에게 털털하면서도 순수한 모습을 드러낸 장나라의 ‘입체적 매력’이 안방극장에 공감을 선사했다.
 
[사진제공=‘고백부부’ 방송분 캡처]
극중 진주(장나라)는 반도(손호준)가 계획한 ‘청춘들의 낭만 가출’이라는 즉흥 여행에 절친 보름(한보름), 설이(조혜정)의 권유로 동참했던 상황. 봉고차를 타고 칠흑같이 어두운 밤중까지 달리고 또 달렸던 이들은 캄캄한 어딘가에 차를 세우고는 삼겹살을 굽고 춤과 노래까지 부르며 즐거운 시간을 만끽했다. 이튿날 바다에 도착한 진주와 친구들은 바다로 뛰어드는가 하면 물장난을 치며 청춘의 순간을 즐겼다.
 
물놀이 후 차를 세워놓은 곳에 도착하니 ROTC 제복을 입은 남길(장기용)이 서서 기다리고 있던 상태. 설이는 자신이 남길 선배를 불렀다며 “저 선배가 진주 좋아해. 진주 있다니까 바로 달려왔어”라고 이유를 전했다. 이에 질투심이 발동한 반도가 “저 꼴로 여길 오고 싶을까”라면서 비아냥거렸지만, 진주는 “멋있기만 하구만. 야 저게 바로 제복 판타지지”라면서 반도를 향해 유쾌한 한방을 날리기도 했다.
 
[사진제공=‘고백부부’ 방송분 캡처]
특히 장나라는 다채로운 감정선을 능수능란하게 표현, 시청자들의 마음을 달달하게 녹였다. 적극적으로 마음을 표현하는 장기용에 대한 감정, 손호준을 볼 때마다 느껴지는 미묘한 감정의 동요를 생생하게 담아내고 있는 것. 달달함과 유쾌함, 솔직하면서도 털털한 매력을 적절하게 버무리며, 입체적인 마진주를 그려내고 있는 장나라의 열연이 시청자들에게 짜릿한 전율을 선사하고 있다.
 
[사진제공=‘고백부부’ 방송분 캡처]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장나라는 당황한 모습도 어쩜 이리 이쁘죠! 러블리 장나라! 이게 딱 어울리는 말이네요”, “장나라와 장기용이 함께 있으니 저절로 안구정화가 됐습니다. 궁금해 미칠 것 같은데 내일까지 기다려야 되네!”, “장나라가 미소 한 번 지을 때 마다 진짜 온 우주가 내게로 온 것 같은 기분이 듭니다! 나라 누나 짱이에요!”, “너무 보기 좋은 장나라! 어떤 연기든 척척 잘하는 장나라! 인생 캐릭터 괜히 만난 건 아닌거 같네요! 응원합니다!”라고 열광적인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KBS 예능드라마 ‘고백부부’ 10회는 11일(오늘) 밤 11시에 방송된다.

뉴스에이 이윤진  lyj9292@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윤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수표로65, 602호  |  대표전화 : 02-739-9568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