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4.3 금 23:54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전북
광주 조선대 자원에너지공학과 전북 서해안권 국가지질공원 부안지질명소 지질탐방
뉴스에이 송재춘 | 승인 2017.12.04 21:39
(뉴스에이 = 전북 송재춘 기자) 전북 부안군은 고창군과 전북 서해안권 지질공원이라는 명칭으로 우수한 지질·지형 자원을 교육‧관광 사업 등에 활용하기 위하여 국가지질공원 인증을 추진하여 지난 6월 2차례의 현장실사를 마치고 8월 31일 환경부 국가지질공원위원회에서 인증이 되었다. 전라북도 내에서 첫 번째로 인증 받았고, 전국에서 10번째 국가지질공원으로 인증 받았다. 타시도 보다 늦은 출발이었지만 까다롭고 엄격한 인증기준을 한번에 통과하였다.

부안의 지질학적 가치와 교육프로그램 활용이 우수하여 올해 서울특별시 과학교육전문직 연수, 전북대학교 과학영재교육원 지질탐방, 대한지질학회 주관 제12회 전국지질과학과 대학생의 연합학술대회 및 지질탐방, 서울특별시 지구과학교사연합회 지질탐방연수, 국제 연구 조사, 국제 지구과학 올림피아드 출전 대비 야외학습 등 다양한 활동이 끊이지 않았다.

12월 4일에는 조선대학교 자원에너지공학과 최태진 교수외 대학생 50여명이 부안의 채석강과 적벽강 지질탐방을 위해 방문하였다.

조선대학교 최태진 교수는 “지난 10월 유네스코와 국제 지구과학 프로그램이 운영하는 야외학술답사로 격포 채석강과 적벽강에 방문하였습니다. 지질학적 가치가 우수하고 경관도 아름다워 지도하는 대학생들과 함께 부안을 다시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또한 다가오는 12월 7일에는 충남교육청 장학사 30여명이 부안 채석강 적벽강 지질탐방을 계획하고 있다. 부안의 지질명소는 다양한 지질탐방 주제가 가득하고 학생들에게 적용하기 우수하기 때문에 지구과학의 교과서라 불린다. 올해 국가지질공원 인증 이후에도 학생 및 교사, 연구진들의 교육연구 장소로 활발하게 이용되고 있다.

뉴스에이 송재춘  newsajb@daum.net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송재춘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18길 5, 3층(잠실동)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