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5.26 목 21:05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영화
'신과 함께' 이정재, 천만 관객 이끈 '하드캐리’ 염라대왕! 압도적 존재감 과시‘우정출연’으로 시작해 30회차 대장정! 신과 함께 최고의 ‘의리대왕’
뉴스에이 이미향 | 승인 2018.01.04 09:51
이정재_신과함께<사진:아티스트컴퍼니 제공>
[뉴스에이=이미향 기자] 영화 '신과 함께 : 죄와 벌(감독 김용화)' 천만 관객 흥행 속에 '염라대왕'이라는 파격적인 캐릭터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배우 이정재의 활약이 눈에 띈다.

이정재가 연기한 염라대왕 역은 부모에게 지은 죄를 묻는 천륜 지옥의 재판장이자 저승을 다스리고 있는 대왕 중의 대왕으로, 모든 망자의 죄를 꿰뚫어 보고 재판 순서를 관장하는 역할이다. 

길게 자란 백발 머리카락과 수염, 근엄한 목소리 톤으로 염라대왕(이정재)만의 카리스마를 표현한 이정재는 첫 등장부터 압도적인 아우라를 뿜어낸다. 

저승을 어지럽게 만든 김자홍(차태현)과 저승 삼차사(하정우 주지훈 김향기)를 향해 엄포를 놓는 장면과 지옥귀를 한 번에 제압하는 장면은 모든 저승을 다스리는 대왕답게 근엄하면서도 독보적인 존재감을 과시할 뿐만 아니라 웃음과 재미를 동시에 유발하기도 한다.

특히, 천륜 지옥을 다스리는 대왕의 카리스마 속에서도 적재적소에 은근슬쩍 나타나 예상치 못한 반전을 선사하며 극의 몰입도를 배가시키는 '히든 캐릭터'로 관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김용화 감독과의 인연으로 카메오로 출연한 이정재는 영화 속 주인공들 못지않은 강렬한 존재감과 인상깊은 연기력으로 극의 중심을 이끌고 무게감을 잡아주며 이정재 특유의 매력으로 '염라대왕'을 완성, 흥행 견인차 역할을 하며 숨은 공신으로 꼽히고 있다.

작품을 위해 비중과 상관없이 영화 출연한 이정재가 '신과 함께-죄와 벌'의 흥행 가도에 한몫하고 있다는 평가가 이어지는 가운데, 그가 앞으로 개봉할 영화 '사바하'와 '도청'에서는 또 어떤 캐릭터와 연기로 색다른 모습을 선보이질 귀추가 주목된다.

뉴스에이 이미향  newsasos@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미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