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12.19 수 11:13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경제 부동산
’18년 3월~’18년 5월 전국 아파트 93,358세대 입주 예정
뉴스에이 김성천 | 승인 2018.02.23 07:11
[뉴스에이=김성천 기자]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에 따르면, ‘18.3월부터 ’18.5월까지(3개월간) 전국 입주예정아파트는 전년동기(6.6만세대) 대비 40.5% 증가한 93,358세대(‘18.3 ~ ‘18.5월, 조합 물량 포함)로 집계되었으며, 지역별로는 수도권 36,452세대(전년동기대비 106.7% 증가), 지방 56,906세대(16.6% 증가)가 각각 입주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 지역별·월별 아파트 입주예정물량(세대) >
구 분 합계 ’18.3월 ’18.4월 ’18.5월
전 국 93,358 33,813 28,622 30,923
수도권 36,452 8,539 12,886 15,027
(서울) 4,538 2,262 810 1,466
지 방 56,906 25,274 15,736 15,896
 
세부 입주물량을 보면, 수도권은 ‘18.3월 서울성동(1,330세대), 김포한강(1,500세대) 등 8,539세대, ’18.4월 구리갈매(1,196세대), 화성동탄2(1,342세대) 등 12,886세대, ‘18.5월 일산고양(1,802세대), 서울답십리동(1,009세대) 등 15,027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며, 지방은 ‘18.3월 세종시(3,286세대), 포항창포(2,269세대) 등 25,274세대, ’18.4월 부산남구(1,488세대), 대전관저4(954세대) 등 15,736세대, ‘18.5월 천안동남(2,144세대), 김해주촌(1,518세대) 등 15,896세대가 입주할 예정으로 조사되었다.
 
< 주요 지역별 대규모 아파트 입주예정물량 >
구분 지역명(세대수)
’18년
3월
공공 김포한강(1,500), 창원자은(840), 대구혁신(822)
민간 서울성동(1,330), 다산진건(1,085), 세종시(3,286), 당진송악(1,617),
경주외동(1,780), 포항창포(2,269), 양산물금(1,062), 창원무동(1,287)
’18년
4월
공공 수원호매실(1,100)
민간 구리갈매(1,196), 김포사우(1,300), 평택세교(1,443), 화성동탄2(1,342),
부산남구(1,488), 대전관저4(954), 울산온양(970), 거제상동(1,041)
’18년
5월
공공 인천가정(686)
민간 일산고양(1,802), 양주옥정(1,160), 서울답십리동(1,009), 인천가정(1,598),
김해주촌(1,518), 경산백천(1,213), 세종시(1,076), 천안동남(2,144)

주택 규모별로는 60㎡이하 21,701세대, 60~85㎡ 58,876세대, 85㎡초과 12,781세대로, 85㎡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86.3%를 차지하여 중소형주택의 입주물량이 많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주체별로는 민간 87,149세대, 공공 6,209세대로 각각 조사되었다.
 
< 규모별·주체별 아파트 입주예정물량(세대) >
구 분 합 계 규모별 주체별
60㎡이하 60~85㎡ 85㎡초과 공공 민간
전 국 93,358 21,701 58,876 12,781 6,209 87,149
수도권 36,452 8,307 23,473 4,672 4,023 32,429
(서울) 4,538 1,967 1,778 793 477 4,061
지 방 56,906 13,394 35,403 8,109 2,186 54,720

뉴스에이 김성천  newsasos@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김성천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0길 5-8 3층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