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5.27 일 16:20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문화
한콘진, 16일 LA스크리닝에서 ‘K-FORMAT at LA Screenings’ 개최K-드라마·예능 어벤져스, 북미 시장 본격 공략!
뉴스에이 이미향 | 승인 2018.05.16 22:16
지난해 LA스크리닝에서 개최한 K-포맷 쇼케이스
[뉴스에이=이미향 기자] 세계 최대 콘텐츠 시장인 북미 시장 공략을 위해 미국 LA에서 한국 최신 방송 포맷을 선보이는 자리가 마련된다.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김영준)은 15일부터 미국 LA에서 열리고 있는 ‘LA Screenings(이하 LA스크리닝)’에서 한국 방송영상콘텐츠 포맷의 북미 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K-FORMAT at LA Screenings’ 쇼케이스(이하 K-포맷 쇼케이스)를 16일(현지시간) 개최한다.

KBS, MBC 등 5개 방송사, 20개 드라마·예능 포맷 선보이며 북미 공략 나서
이번 쇼케이스에는 ▲KBS ▲MBC ▲SBS ▲CJ E&M ▲JTBC 등 5개의 국내 대표 방송사가 참여해 <쌈마이웨이>, <비밀의 숲>, <미스티> 등 한국 대표 드라마 10편과 <복면가왕>, <너의 목소리가 보여>, <비정상회담> 등 예능 포맷 10편을 선보인다. 올해는 그 어느 때보다 화려한 라인업을 자랑한다는 점에서 향후 가시적인 성과가 더욱 기대되고 있다.

드라마 포맷의 경우 2018년 백상예술대상 TV부문 대상을 수상한 <비밀의 숲>과 20%가 넘는 시청률을 기록하며 ‘강필주 신드롬’을 일으켰던 <돈꽃>, 첫 방송 이후 6주 연속 TV출연자 부문 화제성 1위를 차지했던 <미스티> 등이 탄탄한 스토리와 매력적인 캐릭터를 내세우며 북미 리메이크 진출 가능성을 타진해 본다.

예능 포맷으로는 태국, 베트남 등지에서 현지화에 성공하며 현재 미국 폭스(FOX)사에서도 현지화 작업 중인 <복면가왕>과 아시아 지역 7개국 이상에 포맷을 수출한 <너의 목소리가 보여>, 중국과 터키에 방영된 <비정상회담> 등 이미 포맷으로서의 상품성을 입증 받은 작품들이 이번 쇼케이스를 통해 북미 시장 진출을 노린다.

CBS·소니픽처스 부사장 등 참석으로 기대감↑…북미 진출 전진기지 역할한다
올해 쇼케이스는 오전에 드라마 부문, 오후에 예능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될 예정으로, 미국 주요 방송사 CBS의 폴 길버트(Paul Gilbert) 부사장, 메이저 제작사 소니픽처스의 웬디 벡스터(Wendy Baxter) 부사장 등 거물급 인사를 포함한 주요 바이어들이 사전 참관 의사를 밝혀 향후 성과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지난 2014년 한콘진 미국비즈니스센터에서 한국 드라마 스크리닝 프로그램으로 시작해 작년부터 드라마·예능 통합행사로 치러진 K-포맷 쇼케이스는 <꽃보다 할배>, <굿닥터>의 성공적인 미국 시장 진출을 일궈낸 바 있다.

뉴스에이 이미향  newsasos@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미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0길 5-8 3층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