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11.13 화 15:20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황후의 품격’ 최진혁, “이전까지 최진혁은 잊어라!”묵묵하고 진중한‘황실경호원’포스 첫 공개!
뉴스에이 이윤진 | 승인 2018.11.07 09:56
<사진제공=에스엠라이프디자인그룹>
[뉴스에이=이윤진 기자] SBS ‘황후의 품격’ 최진혁이 황실경호원 역을 위해 생애 처음으로 짧은 헤어컷을 감행하는 등 머리부터 눈빛까지 싹 바꾸는 불꽃 열정을 발휘했다.
 
오는 11월 21일(수) 첫 방송될 SBS 새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극본 김순옥/ 연출 주동민/ 제작 에스엠라이프디자인그룹)은 2018년 현재가 ‘입헌군주제 시대’, 대한제국이라는 가정 하에 황실 안에서의 음모와 암투, 사랑과 욕망, 복수가 어우러진 독창적인 스토리를 담는다. 히트작 메이커 김순옥 작가와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주동민 PD, 장나라-최진혁-신성록-신은경-이엘리야 등 ‘명불허전’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의 총출동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특히 최진혁이 ‘보호 카리스마’를 분출하는 ‘황실경호원’ 나왕식으로 변신한 첫 포스가 포착돼 사심을 저격하고 있다. 단정하고 늠름하지만, 번뜩이는 눈빛으로 사방을 살피며 자신의 위치를 지키고 있는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고 있는 것.
 
<사진제공=에스엠라이프디자인그룹>
무엇보다 최진혁은 황실경호원 나왕식 캐릭터를 완성하기 위해 생애 처음으로 파격적인 ‘짧은 크롭커트’를 감행하는 등 남다른 열정을 발휘하고 있다. 여기에 깔끔한 넥타이와 블랙 경호원 슈트를 입고, 경호용 무전기 이어마이크까지 장착, 강렬한 ‘황실경호원’ 이미지를 완성한 것. 그동안 보여준 달달하면서도 로맨틱한 면모와는 전혀 다른, 단단한 황실경호원으로 탈바꿈한 최진혁의 도전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최진혁이 ‘황실 경호원의 보호 카리스마’를 드러낸 장면의 촬영은 충청남도 부여에서 이뤄졌다. 쌀쌀한 날씨 속 진행된 촬영에서도 최진혁은 외투조차 걸치지 않은 채 오직 감정선 잡기에만 몰두했던 상태. 이 장면에 출연하는 인원이 많은 관계로 대기하는 시간이 길어졌지만 최진혁은 자신의 촬영 위치에서 대본을 읽고 연습하면서 만반의 준비를 이어나갔다. 헤어스타일부터 눈빛까지 싹 변한 채 등장한 최진혁에게 스태프들은 “진짜 경호원같다”, “역시 카리스마가 다르다”라며 엄지손가락을 추켜세웠던 터. 캐릭터를 위해 열의를 불태우는 최진혁의 남다른 각오가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
 
그런가하면 최진혁은 “황실경호원이라는 직업에 맞게 생애 최초로 머리를 짧게 잘랐다. ‘황후의 품격’이라는 작품은 물론이고 캐릭터를 더욱 실감나게 그려내고 싶은 마음에 과감한 도전을 하고 있는 중”이라며 “지금까지 보여드린 모습과는 사뭇 다른, 새로운 매력의 최진혁, 그리고 캐릭터를 만나보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촬영하고 있다”라고 각별한 애정을 밝혔다.

제작진 측은 “촬영을 진행할 때마다 최진혁이 황실경호원 나왕식 캐릭터에 적역이라고 느끼게 된다”며 “2018년 하반기, 또 한 번의 인생캐 경신을 예고하고 있는 최진혁의 연기변신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뉴스에이 이윤진  newsasos@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윤진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0길 5-8 3층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