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7.18 목 04:19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충북
일상이 문화가 되는 곳 ‘콘텐츠 누림터 - 가람신작’ 개관
뉴스에이 박성수 | 승인 2018.11.23 13:37
[뉴스에이=박성수 기자] 충북문화재단(대표이사 김경식)이 주관하는 ‘콘텐츠 누림터 대성로-122’의 메인공간인 ‘복합문화쌀롱 - 가람신작’이 11월23일 오후 6시30분에 개관식을 갖고 누림터 역할을 시작한다.

영업이 종료된 구 가람한정식을 리모델링하여 재개관한 ‘가람신작’은 콘텐츠 쇼케이스 + 문화쌀롱의 성격으로 지역 내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소개하고 많은 사람들이 참여할 수 있는 공간이다.

전시장·공연장에서 ‘일상적 주제’를 가지고 일상의 모든 요소들이 콘텐츠로서 가치를 지닌다는 컨셉을 바탕으로 운영된다.

가람신작의 신작은 ‘新作’(새로운 모든 것)을 뜻하며, 지역 내 콘텐츠 제작자부터 일반인들이 실험적이고 창의적인 새로운 콘텐츠를 선보이고 상호 소통과 협업을 위해 신규 프로젝트 등을 진행하는 것을 의미한다. 이를 통해 지역 내 새로운 공간이자 지역의 문화 향유프로그램 개발의 새로운 동력발전소 역할을 하고자 한다.

2차 신작의 주제는 <디자인>, 3차 신작의 주제는 <반려동물>로 예정되어 있으며 재미있는 일상적 주제를 가지고 전시+토크쇼+네트워크 파티의 방식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23일 개관전은 가람한정식의 공간적 의미를 계승하여, 음식 콘텐츠를 주제로 푸드쇼(참여팀 : 키핀, 커피니크, 잃어버린 공간을 찾아서)가 진행되며 계란을 주제로 직접 만든 음식을 케이터링하고, 음식을 전시, 시연 및 나누어 먹는 퍼포먼스가 예정되어 있다.

또한 음식콘텐츠 생산자와 뉴미디어 제작자, 여행하는 요리사 ‘류시형’씨가 함께 하는 토크콘서트가 준비되어 있어 개관전을 음식에 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누며, 충북의 음식 콘텐츠 등 나아갈 방향을 함께 이야기 하는 시간을 갖는다.

한국콘텐츠진흥원 공모사업인 ‘콘텐츠 누림터 대성로-122’는
주관기관 (재)충북문화재단과 참여기관(주)오뉴월(대표 서준호)가 추진하며, 지난 9일과 16일 시각콘텐츠거점 B77, 대중음악거점 지직을 오픈하였으며, 23일 가람신작 개관식을 거쳐, 29일 영상콘텐츠 거점인 대성비디오를 오픈할 예정이다.

콘텐츠 누림터 대성로-122사업은 충북의 문화콘텐츠 생산자 및 향유자를 만나게 하고 흩어져있는 콘텐츠 생산자들을 집적하여 ‘콘텐츠 생산 및 향유의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것으로, 대성로 122 프로젝트에서 진행되는 모든 콘텐츠는 온라인에서 향유, 시청이 가능한 미디어 형태로 재가공되어 보다 많은 이들이 경험하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뉴스에이 박성수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박성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4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