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1.17 일 08:07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자동차
‘마이바흐’, 3억 6천만 원 중고차 등장
이은수 기자 | 승인 2011.03.10 16:26
 
거물들의 애마로 알려진 마이바흐의 최고급 모델 62s가 중고차가 등장했다. 10일 중고차사이트 카즈에 등록된 벤츠 마이바흐 62S 모델의 중고차가격은 3억6천5백만원. 그야말로 거물급 액수다.

마이바흐는 현재 국내에서 50여대 가까이 판매된 것으로 집계되고 있다. 그마저도 서울 지역에 몰려있을 가능성이 높아, 절대적으로 적은 물량만큼 실물을 본 이도 손에 꼽히는 희귀차량이다. 국내에서는 미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발표한 2010 세계 억만장자 순위에서 105위에 랭크되며 스티브잡스를 제친 삼성전자 회장 이건희, 한류대통령인 배용준 등의 차로 더욱 알려져 있다.

2008년식 마이바흐 중고차는 사이트가 제공하는 차량 정보 중 편의사양의 모든 항목을 체크하는 품격을 과시했다. 시트만 해도 천연 가죽을 기본으로 전동, 히팅, 메모리시트를 지원하고 있으며 완벽한 전후방 감지시스템부터 크루즈 컨트롤과 ABS, EBD등의 안전사양을 장착했다. 에어백 개수는 무려 10개가 넘는다. 진정한 풀 옵션의 종결자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처럼 움직이는 성과 같은 마이바흐의 공인연비는 1리터당 5.3km다. 시내주행(리터당 4km)을 기준으로 서울시 평균휘발유가가 2천원을 넘어선 현재, 하루 65km 주행으로 계산해보면 한 달 유류비만 100만원이 넘어선다. 유지비까지 포함하면 어지간한 재력가가 아니면 엄두도 낼 수 없다.

마이바흐 중고차 판매자는 “모 건설회사의 회장 소유의 마이바흐를 직접 매입하였으며, 3억 6천만 원이라는 고가에도 불구하고 차량에 관심을 보이는 고객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이 거물중고차의 새로운 주인은 누가 될까.

이은수 기자  050@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