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2.22 토 07:16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패션뷰티
새내기 추천! 첫인상 살리는 데일리 메이크업 꿀팁"본연의 아름다움까지 살리는 투명하고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으로 시작 추천"
뉴스에이 이광원 | 승인 2019.03.24 07:28
[뉴스에이 = 이광원 기자]부푼 꿈을 안고 입학한 대학생과 갓 입사한 사회 초년생. 수능에 치이고 취업 준비에 열중하던 시간이 지나고 새로운 생활이 시작됐다.
 
일반적으로 사람들은 낯선 만남이 즐비한 생활 속에서 거창한 관리가 아니더라도 말끔한 모양새를 위한 외모 관리에 돌입하고 화장을 즐겨하는 여성의 경우 화장품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한다. 특히 새로운 소속감에 들뜬 새내기 여대생은 화사한 첫인상을 위해 다양한 베이스 메이크업 제품과 색조 화장을 시도, 자신만의 메이크업 찾기에 열중한다.
 
하지만 손에 익지 않은 미숙한 화장 기술은 두꺼운 피부 화장, 짱구 눈썹 등 어딘가 부족하거나 과한 메이크업으로 총체적 난국을 만들기 쉽다. 때문에 처음부터 진한 메이크업에 도전하기 보다는 본연의 아름다움까지 살리는 투명하고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으로 시작하는 것을 추천한다.
 
내 피부인 듯 가볍게! 베이스 메이크업 팁

촉촉하고 건강한 피부는 호감을 주는 첫인상에 중요하다. 환하고 자연스러운 피부표현을 위해 자신의 피부에 맞는 스킨케어 제품을 활용, 탄탄하게 수분감을 채우고 베이스 메이크업에 돌입하자.
피부는 파운데이션 제품으로 잡티까지 어느정도 가릴 수 있지만 보다 자연스러운 피부톤 표현을 위해서는 메이크업베이스이나 톤업크림을 활용해 민낯 같은 피부를 연출하고 쿠션으로 가볍게 마무리 한다.
 
라벨영의 ‘쇼킹화이트닝로션’은 어둡고 칙칙한 피부에 즉각적인 화이트닝 효과를 선사해 자연스운 톤보정이 가능하다. 또한 나이아신아마이드를 함유해 지속적으로 사용할 경우 미백케어에 도움을 주고 얼굴뿐만 아니라 팔꿈치, 무릎, 목 등 칙칙한 피부 고민이 있는 바디 부위에 자연스러운 미백 효과를 선사해 본연의 피부처럼 환하고 촉촉한 피부를 연출할 수 있다.
 
어퓨의 ‘원더 텐션 팩트’는 쫀쫀한 크림 제형 내용물로 커버력이 높고 지속력이 높은 쿠션 팩트 제품이다. 탄성이 강한 텐션망으로 내용물이 퍼프에 고르게 묻어 나오게 해 자연스럽게 피부 표현을 할 수 있다. 해당 제품은 강력한 커버력으로 피부 결점을 가려주는 퍼펙트커버와 촉촉하게 피부를 감싸는 모이스트 2종이 각각 21호, 23호로 구성됐다.
 
두껍고 진한 짱구 눈썹은 이제 그만!

눈썹을 그리기 전 지저분하게 범위를 벗어난 털을 정리하고 흑갈색의 아이브로우를 사용해 눈썹을 채운다. 눈썹은 아이브로우를 사용해 윤곽을 잡고 그린다는 느낌보다는 채우는 느낌으로 앞머리와 끝을 자연스럽게 표현하고 머리 색이 밝을 경우 브로우 마스카라로 덮어준다.
 
부담스러운 아이라인은 생략! 마스카라로 마무리

아이라인을 한껏 늘리는 눈화장은 부담스러운 이미지를 연출 할 수 있다. 내 피부톤에 맞는 새도우 색을 선택해 눈가에 펴 바르고 브라운계열의 새도우로 눈 끝에 은은한 음영을 주면 아이라인을 생략해도 그윽한 눈매를 완성 할 수 있다. 또한 펄감이 있는 새도우를 올리고 마스카라로 마무리 해주면 한듯 안한듯 자연스럽지만 또렷한 눈매를 완성 할 수 있다.
 
두 볼과 입술은 은은하게 물들이기

화룡점정 립제품과 생기를 불어넣어줄 블러셔는 과한 색상으로 진하게 바르기 보다는 은은하게 연출한다.
 
캔메이크 ‘파우더치크’는 파우더 타입으로 부드럽고 실키한 텍스쳐가 촉촉한 사용감을 전달한다. 롱래스팅 기능과 세범 파우더로 무너짐 없이 발그레한 볼을 연출 할 수 있으며 히알루론산, 포도씨오일 등 보습 성분을 함유해 피부 건강까지 생각했다.
 
입생로랑 ‘루쥬 볼립떼 샤인’은 틴트와 글로스, 립스틱의 효과를 모두 지녔다. 6가지 오일이 입술에 녹아 생기를 불어 넣으며 입술을 자연스럽게 물들이는 제품으로 새내기 메이크업의 포인트를 줄 수 있다.

뉴스에이 이광원  lwk@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광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18길 5, 3층(잠실동)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