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8.20 화 00:48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tvN '어비스' 박보영-안효섭-이시언, 삼각공조 돌입
뉴스에이 이윤진 | 승인 2019.05.13 08:47
<사진> tvN ‘어비’
[뉴스에이=이윤진 기자] tvN ‘어비스’ 안효섭-이시언이 박보영을 사이에 두고 벌이는 불꽃 튀는 기싸움 현장이 포착됐다.

 

tvN 월화드라마 ‘어비스:영혼 소생 구슬’(연출 유제원/극본 문수연/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네오엔터테인먼트)(이하, ‘어비스’) 측은 13일(월) 3화 방송에 앞서 박보영(고세연 역)-안효섭(차민 역)-이시언(박동철 역)의 요절복통 삼각 공조를 예고하는 스틸을 공개했다.

 

‘어비스’ 지난 2화에서는 박보영이 안효섭과 함께 자신을 죽인 살인범을 잡기 위한 본격적인 수사에 돌입했다. 특히 박보영은 자신의 부활 비주얼이 전 선배 검사(이미도 역)와 똑같다는 것을 깨닫고 선배의 구남친이자 강력계 형사 이시언에게 접근해 살인 사건의 정보를 빼내는 등 긴장감 넘치는 전개로 몰입도를 높였다. 이에 박보영-안효섭-이시언의 아슬아슬한 만남이 언제 이뤄질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폭발시킨 상황이다.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 속 박보영-안효섭-이시언은 미묘한 삼각 관계를 엿보게 하며 눈길을 끈다. 특히 안효섭-이시언은 서로를 뚫어져라 노려보며 한 치도 양보할 수 없는 기싸움을 벌이고, 박보영의 양 팔을 붙잡은 채 팽팽히 맞서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더욱이 이시언은 현재 박보영을 아직도 사무치게 그리워하는 구여친으로 알고 있는 상황. 박보영은 자신의 정체를 철저히 숨길 수 있을지, 이들의 삼각 공조가 순탄하게 이뤄질지 시한폭탄을 예고하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박보영-안효섭-이시언은 본격적인 삼각 공조 돌입과 함께 ‘쿵하면 짝하는’ 연기 호흡을 제대로 폭발시켰다. 세 사람은 마른 하늘에 날벼락처럼 이뤄진 첫 만남 장면에서 서로의 동선과 시선 처리를 맞춰보는 등 열의를 분출했다. 특히 박보영-안효섭은 이시언의 폭풍 애드리브 열전에 웃음을 빵 터트리고, 대사를 잊어버려 자리에 주저앉아버리는 등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이처럼 박보영-안효섭-이시언이 쌈과 썸을 오가며 펼칠 삼각 공조가 벌써부터 본 방송을 향한 궁금증을 치솟게 한다.

 

tvN ‘어비스’ 제작진은 “박보영-안효섭-이시언의 묘한 삼각 관계와 요절복통 공조가 깨알 같은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며 “극의 불꽃 튀는 긴장감을 유지하며 몰입도를 더할 이들의 열연이 ‘어비스’를 꼭 봐야만 하는 이유가 될 것이다.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오늘(13일) 밤 9시 30분 tvN에서 방송한다.

뉴스에이 이윤진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윤진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0길 5-8 3층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