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8.23 금 23:11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문화
뮤지컬 ‘벤허’, 드라마틱한 프로필 사진 공개!뮤지컬 ‘벤허’ 카이-한지상-민우혁-문종원-박민성 등 눈길 사로잡는 프로필 사진 전격 공개!
뉴스에이 이미향 | 승인 2019.05.22 10:44
뮤지컬 ‘벤허’, 장대한 서사 담긴 드라마틱한 프로필 사진 공개!
[뉴스에이=이미향 기자] 2년 만에 귀환한 대작 뮤지컬 벤허 드라마틱한 프로필 사진이 공개됐다.

22일 뮤지컬 벤허’(제작 뉴컨텐츠컴퍼니, 연출 왕용범)가 28일 1차 티켓 오픈을 맞아 작품의 서사를 그대로 녹여낸 프로필 사진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공개된 사진은 타이틀롤 벤허역을 맡은 배우 카이, 한지상, 민우혁과 메셀라’ 역의 문종원, 박민성, ‘에스더’ 역의 김지우, 린아를 비롯해 이병준, 이정열, 서지영, 임선애, 홍경수, 선한국, 이정수, 문은수 등 주요 배역들의 공연 프로필 사진이다.

뮤지컬 벤허의 프로필 사진은 거친 질감과 사실적인 톤이 어우러져 배우들의 절묘한 캐릭터 해석은 물론, 작품 특유의 묵직한 분위기를 담아내 눈길을 끈다.

극 중 귀족 가문의 자제에서 노예로 전락해 기구한 삶을 살게 되는 유다 벤허 역의 배우 카이, 한지상, 민우혁은 강렬하면서도 서정적인 눈빛으로 하루 아침에 모든 것을 잃고 복수를 다짐하지만 진정한 삶의 의미에 대해서 고뇌하게 되는 인간 벤허의 모습을 완벽하게 표현했다.

메셀라’ 역의 배우 문종원은 기백 있는 눈빛으로 최고의 자리에 오르고자 하는 권력의 화신 메셀라를 표현했으며, 박민성은 친우인 벤허를 배신할 수밖에 없었던 슬픈 숙명을 화려한 로마 장군의 갑옷과 대비되는 쓸쓸하면서도 우수 어린 표정 연기로 드러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현명함과 굳은 의지를 지닌 에스더’ 역의 김지우와 린아는 청순하지만 굳은 신념을 담은 단단한 눈빛으로 정면을 응시해 연인인 벤허에 대한 사랑과 유대 독립에의 강한 의지를 지닌 에스더의 양가적인 면모를 드러냈다. 

이병준, 이정열 배우는 당장이라도 로마군을 호령할 듯한 카리스마를 뿜어내며 퀸터스 아리우스 역으로 변신했으며, 서지영, 임선애 배우는 특유의 우아한 분위기로 미리암’ 역에 완벽 몰입해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어, ‘시모니테스’ 역의 홍경수와 티토’ 역의 선한국, ‘빌라도’ 역의 이정수, ‘티르자’ 역의 문은수는 각각 유대의 독립을 위해 싸우는 독립군과 무소불위의 권력을 가진 지배자, 그리고지난한 운명을 맞이한 각 캐릭터의 특징을 그대로 표현했다. 

뮤지컬 벤허는 루 월러스(Lew Wallace)가 1880년 발표해 베스트셀러로 자리매김한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유다 벤허’라는 한 남성의 삶을 통해 고난과 역경, 사랑과 헌신 등 숭고한 휴먼 스토리를 완성도 높게 담아낸 수작이다.

특히, 캐스팅 라인업 공개 당시에도 초미의 관심을 모으며 작품성흥행성, 화제성을 갖춘 유일무이한 작품임을 입증한 만큼 뮤지컬 벤허가 몰고 올 또 한 번의 흥행 광풍에 귀추가 주목된다.

장대한 서사가 오롯이 묻어난 프로필 사진 공개로 화제를 모은 뮤지컬 벤허는 오는 28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에서 1차 티켓 오픈을 실시할 예정으로, 인터파크 티켓 유료 회원은 오후 1시부터 진행되는 선예매를 통해서도 구매 가능하다.

1차 티켓 오픈은 7월 30일부터 8 2일까지의 프리뷰 공연과 본 공연 기간에 해당되는 8월 3일부터 8월 11일까지의 공연을 예매할 수 있으며프리뷰 공연에 한해 30%의 할인을 제공하며, 6월 10일까지 예매자에게는 15%의 조기예매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한편, 뮤지컬 벤허는 오는 7월 30일부터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된다.

뉴스에이 이미향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미향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0길 5-8 3층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