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9.23 월 20:35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경제
내츄럴엔도텍 마이크로 패치, 주름 보습 개선 SCI 저널 등재
뉴스에이 김성천 | 승인 2019.06.24 08:29
[내츄럴엔도텍] 마이크로 패치
[뉴스에이=김성천 기자] 헬스케어 신소재 연구개발 기업 내츄럴엔도텍(대표 이용욱)의 마이크로 패치가 국내 최고의 대학병원을 통해 그 우수성을 지속해서 입증하고 있다. 내츄럴엔도텍은 마이크로 패치의 주름, 피부노화 및 보습 개선 효능에 관한 임상 논문이 SCI급 학술지인 Annals of Dermatology(대한피부과학회 영문 저널)에 등재됐다고 18일 밝혔다. 

혁신적 특허기술로 탄생한 마이크로 패치는 패치 표면의 미세한 마이크로 구조체가 유효성분을 통증 없이 피부 깊숙이 도달하게 하는 피부 침투 약물 전달용 화장품이다. 이번 연구에서는 CLHA(Cross-linked hyaluronic acid, 교차결합 히알루론산)를 기본으로, 바르는 보톡스로 불리는 AHP-8(아세틸헥사펩타이드)과 피부 세포 생성을 돕는 EGF(상피세포 성장인자)를 함유한 마이크로 패치의 주름 개선 및 보습 효과를 평가했다.

연구팀은 평균 45세 여성 50명(시험 제품 당 25명)을 대상으로 눈가와 입가의 주름 부위에 마이크로 패치를 부착하고 29일간 효능을 분석했다. 그 결과, CLHA 기본 제품, CLHA에 AHP-8을 더한 제품, CLHA에 EGF를 더한 제품, 총 3가지 제품 모두의 주름 및 피부노화(Photodamage score), 보습에서 유의적인 개선이 확인되었다. 특히 AHP-8과 EGF가 추가된 마이크로 패치의 평가를 통해 CLHA와 기능성 성분들을 조합한 마이크로 패치가 고통 없이 더욱 효과적으로 주름을 개선할 수 있음을 입증했다. 

내츄럴엔도텍의 마이크로 패치는 유럽 주요 19개 국에 2,400여개 이상의 매장을 보유하고 있는 유럽 최대 뷰티 체인 더글라스(Douglas)에서 판매 중이다. 최근에는 독일 최대 온라인 화장품 채널인 플라코니(Flaconi) 입점에 성공하며 뷰티 산업의 본고장인 유럽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으며, 또한, 유럽 최대 홈쇼핑사 론칭을 앞두고 있고, 일본 대형 뷰티 업체 및 멕시코 최대 제약사 등 해외 각국에서 론칭을 준비 중이다. 지난 주 헝가리에서 열린 유럽 최대 홈쇼핑 컨퍼런스 ‘ERA(Electronic Retailing Association) Conference Budapest 2019’에서도 혁신제품 대상으로 노미네이션되며 해외 다수의 기업으로부터 회의 요청을 받는 등 큰 관심을 끌며 뜨거운 제품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내츄럴엔도텍 관계자는 “우수한 의료진의 연구논문을 통해 마이크로 패치의 효능과 안전성을 다시 한번 검증하는 계기가 됐다”며 “검증된 제품으로 집에서도 편하게 피부 고민을 해결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성분을 적용해 제품 포트폴리오를 넓혀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한편, 내츄럴엔도텍의 마이크로 패치에는 CLHA를 기본으로 보습 및 주름 개선 성분뿐만 아니라 여드름, 다크써클, 미백, 안티에이징 등 여러 가지 피부 고민을 위한 다양한 기능 성분의 탑재가 가능하다. 피부 속에서 빠르게 분해해 효과가 오래 지속되지 못하는 일반 히알루론산 대비하여, 교차결합을 이루고 있는 겔(Gel) 형태의 CLHA는 유효 성분이 반으로 줄어드는 데 걸리는 시간인 반감기가 월등히 길어 일주일에 한번 부착으로 효과를 유지할 수 있다.

뉴스에이 김성천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김성천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0길 5-8 3층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