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8.20 화 23:24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문화
2019년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대망의 진 김세연양 선발
뉴스에이 이윤진 | 승인 2019.07.12 23:54
[뉴스에이=이윤진 기자] 2019 미스코리아 진 김세연(20)이하 선(善)에는 우희준(25·부산)과 이하늬(23·대구), 미(美)에는 이혜주(21·대구), 이다현(22·서울), 신혜지(23·서울), 신윤아(22·서울)가 당선되어 총 7명의 미스코리아 당선2019년 제 63회 대망의 미스코리아 진(眞)에 김세연(20세·미주)이 선발됐다. 
 
7월11일 19시 동대문구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2019년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서 한달간의 합숙을통한 본선에 진출한 최종 32명 가운데 미스 USA - 김세연이 최고의 미인 진으로 뽑혔다.
 
미스코리아 진 미스USA 김세연-20
진에 당선된 김세연은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아름다운 미스코리아가 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너무 떨리고 행복하다"며 "가족들이 가장 먼저 생각난다. 언니가 제일 보고 싶다. 세 자매 중 막내인데 한 달간 합숙하는 동안 언니 없이 지내는 게 힘들었다"고 고백했다. 

자신의 매력 포인트를 묻자 "이번 대회를 통해서 제가 자신감이 많은 사람이라는 걸 알게 됐다. 무대에 서는 게 너무 재미있다"고 답했다. 

김세연은 20세로 미국 아트 센터 칼리지 오브 디자인(Art Center College of Design)에서 그래픽 디자인을 전공하고 있다. 관심사는 춤, 요리 등이며 장래 희망은 그래픽 디자이너라고 밝혔다. 
일찍이 취학전부터 미국에서 살았다는 김세연은 "살면서 계속 새로운 도전을 하는 게 꿈"이라며 "대충하지 않고 무엇이든 악바리로 한다"고 말했다. 

미스코리아 공식 홈페이지에 노출된대로 나를 표현하는 '나의 해시태크'로 '러블리 악바리', '완벽 주의자', '외국어 능력자', '무대 체질' 등을 꼽았다.  

이하 선(善)에는 우희준(25·부산)과 이하늬(23·대구), 미(美)에는 이혜주(21·대구), 이다현(22·서울), 신혜지(23·서울), 신윤아(22·서울)가 당선되어 총 7명의 미스코리아가 탄생했다.

뉴스에이 이윤진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윤진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0길 5-8 3층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