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17 목 07:08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MBC ‘웰컴2라이프’, 내가 죽는 한이 있어도 이 여자는 꼭 살려정지훈-임지연, 현실 세계 ‘서영주 살인사건’ 서영주 완벽 구출
뉴스에이 이윤진 | 승인 2019.08.07 08:57
<사진> MBC ‘웰컴2라이프’ 방송화면 캡쳐
[뉴스에이=이윤진 기자] MBC ‘웰컴2라이프’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월화드라마 수도권, 2049, 전국 시청률 1위 싹쓸이에 성공했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6일 방송된 ‘웰컴2라이프’는 수도권 가구 시청률 7.1%, 전국 시청률 6.8%(4회 기준)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월화드라마 시청률 1위에 올랐다.
 
또 광고계 주요 지표인 2049시청률 역시 자체 최고 시청률인 2.6%를 기록하며, 월화극 2049 시청 1위를 기록해 월화드라마 최강자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지난 6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연출 김근홍/ 극본 유희경/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3-4에서는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검사로 정반대의 삶을 살게 된 악질 변호사 이재상(정지훈 분)이 현실 세계에서 후회했던 자신의 선택을 바로잡는 모습이 그려졌다.
 
사고를 당한 뒤 눈을 뜬 이재상은 현실 세계에서 악연이었던 라시온(임지연 분)과 부부 관계라는 정반대의 상황에 혼란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와 함께 실종납치전담 특수본의 검사로, 현실 세계에서 자신이 변호했던 홍우식품 신정혜(서이숙 분)를 수사하고 있음을 알게 된 이재상. 이에 그는 죄책감이 만들어낸 꿈이란 생각에 현실에서 주검으로 돌아왔던 서영주를 구하기 위한 수사에 착수했다. 하지만 서영주의 시신을 찾았던 물류센터에서는 아무것도 발견할 수 없었다. 이에 이재상은 급히 물류센터에 감식반 조사를 투입시키고, 신정혜와 팽팽하게 대립해 긴장감을 형성했다. 그렇게 신정혜를 놓칠뻔한 찰나, 의문의 폭행을 당했던 홍우식품 가맹점주 대표의 혈흔과 피부조직을 증거로 긴급 체포에 성공했다. 이재상이 현실 세계의 기억을 되살렸던 것.
 
이어 이재상을 비롯한 특수본은 납치된 서영주를 찾아 나섰다. 그러던 중 휴대폰 위치기록과 이재상의 기억을 통해 서영주가 아닌 비서실장 유진희(송유현 분)가 석명환 회장의 불륜 상대였음을 알게 된 특수본. 이로써 서영주 위치를 찾아낸 이재상-라시온은 서영주와 시큐리티 조직원들을 발견하고 돌격했다. 이때 이재상은 머리에 사냥총이 겨눠졌음에도 “두 번은 절대 안돼. 내가 죽는 한이 있더라도 이여자 꼭 살릴 거야”라며 서영주를 막아 서 아찔함을 선사했으나, 라시온과 구동택(곽시양 분)-양고운(임성재 분)으로 인해 위기에서 무사히 탈출했다.
 
이후 이재상은 서영주와 서영주 부(유승봉 분) 앞에서 참회의 눈물을 쏟아내 보는 이들까지 울컥하게 했다. 자신 때문에 싸늘한 주검으로 돌아왔던 현실 세계의 서영주를 떠올린 그는 “죄송합니다”라며 무릎을 꿇은 채 하염없이 오열해 맴찢을 유발했다. 더욱이 이재상은 “오빤 내 영웅이야. 우리 부부 한 건 했다”며 자신에게 안겨오는 라시온을 꽉 안아주며 수심에 찬 표정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내 ‘시온아 난 그때 깨닫고 말았어. 바로잡고 싶은 큰 실수가 하나 더 있다는 걸 말이야. 바로 너를 놓쳐버린 거’라는 그의 내레이션이 흘러나와 안타까움을 더했다.
 
하지만 말미 또 한번의 반전 엔딩이 그려져 충격을 선사했다. 라시온과 침대에 누운 이재상은 눈을 뜨면 사라질 꿈 속의 라시온을 애틋하게 바라봤다. 그러나 눈을 뜨자 보이는 건 딸 이보나(이수아 분)의 엉덩이였고, 이어진 방귀 공격에 절규하는 이재상의 모습이 폭소를 자아냈다. 이에 앞으로 어떤 전개가 펼쳐질지, 과연 이재상은 현실 세계로 돌아갈 수 있을지 궁금증이 고조된다.
 
이처럼 ‘웰컴2라이프’는 종합선물세트 같은 풍성함으로 시청자들을 끌어당기고 있다. 심장 쫄깃한 수사극부터 심장 몽글몽글 해지는 로맨스, 예측 불가능한 반전, 웃음을 저격하는 코믹까지 장르를 넘나드는 스토리가 한시도 눈을 떼지 못하게 만들었다. 이에 더해 정지훈-임지연의 열연과 케미가 이목을 집중시켰다. 정지훈은 진지함과 코믹을 오가는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는 한편, 뜨거운 참회의 눈물을 쏟아내는 오열 연기로 보는 이들의 가슴까지 미어지게 했다. 임지연은 형사 포스는 물론, 파워풀한 액션 연기에 사랑스러운 애교까지 더해진 팔색조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더욱이 두 사람은 보기만 해도 설레는 부부케미를 내뿜는 동시에 환상적인 수사합을 보여주며 앞으로의 케미를 더욱 기대케 했다.
 
이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는 “스토리 전개 좋다. 완급조절 진짜 잘되어 있는 듯”, “진짜 재밌다. 대사도 너무 찰져”, “정지훈 피지컬부터 감정, 연기, 발성 다 좋네”, “이제 첫 주인데 남, 여주한테 정들어버림. 드라마 자체가 너무 좋다”, “정지훈-임지연 케미 좋다. 둘 사이에 깔린 서사가 너무 설레”, “월화는 ‘웰컴2라이프’로 정착한다. 스토리도 좋고 연기도 좋고 재밌음” 등 열렬한 호평을 쏟아냈다.
 
매주 월, 화요일 밤 8시 55분 방송된다.

뉴스에이 이윤진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윤진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0길 5-8 3층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