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17 목 14:49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전북
클래식계의 아이돌 앙상블 디토의 마지막 리사이틀 티켓오픈비올리스트 용재 오닐과 그의 친구들이 선보이는 아름다운 오중주 향연
송재춘 기자 | 승인 2019.09.18 20:24
(전북본부 = 송재춘 기자) 클래식계의 아이돌이라 불리우며 12년간 최정상의 자리에서 전석매진을 기록하는 신드롬을 일으킨 앙상블 디토의 마지막 리사이틀 ‘Magic of DITTO’가 오는 10월 11일 오후 7시 30분 예술의전당 대공연장 무대에 오른다.

‘앙상블 디토’는 공감하는 클래식이란 뜻으로 밝은 클래식 음악을 뜻하는 디베르티멘토의 약자로 공감되는 클래식을 선보이고 싶었던 리더 용재오닐의 프로젝트로 지난 2007년 결성돼 훈훈한 외모와 화려한 테크닉을 선보이며 클래식계에 유례없는 파격적인 활동으로 많은 주목을 받은 앙상블팀이다.

이번 공연은 앙상블 디토의 12년 긴 여정의 마지막 리사이틀로 리더 리처드 용재오닐을 필두로 다니엘 정, 쟈니 리, 문태국, 스티븐 린이 Robert Schumann - Piano Quintet in E flat major, Op. 44 슈만 피아노 5중주 작품번호 44번과 드라마‘밀회’에서 연주되었던 Anton?n Dvo??k - Piano Quintet No. 2, Op. 81 드보르작 피아노 5중주 작품번호 81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유자 군산예술의전당관리과장은“우리지역에서 처음이자 마지막 연주인 앙상블 디토의 베스트 레파토리를 만나보며 깊어가는 가을 잔잔한 감동을 느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티켓예매는 티켓링크와 우리문고,커피브라운에서 가능하며 R석 40,000원 S석 30,000원 A석 20,000원으로 오는 10월 3일까지 20% 할인이 진행된다. 기타 공연에 대한 자세한 사항 및 할인률은 군산예술의전당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송재춘 기자  newsajb@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0길 5-8 3층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