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2.7 토 12:50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부산·울산·경남
뮤지컬‘맘마미아’탄생 20주년 기념 울산공연
뉴스에이 이상철 | 승인 2019.11.20 09:22
[뉴스에이=이상철 기자] 뮤지컬 ‘맘마미아’ 탄생 20주년 기념 공연이 11월 23일(토)과 24일(일) 양일간 울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무대에서 펼쳐진다.

3년 만에 울산을 다시 찾는 뮤지컬 ‘맘마미아’는 세계적인 팝그룹 아바(ABBA)의 히트곡 22곡을 엮은 작품으로 전 세계 50개의 프로덕션에서 16개 언어로 공연됐다.

국내에서는 지난 2004년부터 15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으며, 지난 8월 최단기간 누적 관객 200만 명을 돌파한 메가 히트작이다.

매 시즌 화려한 캐스팅으로 주목받는 뮤지컬 ‘맘마미아’는 올해도 최고의 배우들이 무대에 오른다. 대한민국 대표 뮤지컬 여왕으로 불리는 ‘최정원’과 ‘엘리자베스’, ‘레베카’ 등으로 최근 뮤지컬 분야에서 돋보이는 활약을 펼치고 있는 신영숙이 주인공 ‘도나’로 출연한다.

또 실력파 뮤지컬 배우 홍지민과 김영주가 타냐로, 텔레비전과 무대를 오가며 활동하는 박준면과 뮤지컬 배우 오기쁨이 로지 역을 맡아 무대에 오른다.

이밖에도 남경주, 이현우 등의 원년 멤버들과 250:1이라는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당당히 합격한 루나, 이수빈 그리고 신선한 바람을 불어넣어 줄 뉴페이스 김정민 등이 함께 출연해 열연을 펼친다.

작품은 여전히 세대를 아우르며 사랑받고 있는 아바(ABBA)의 명곡 ‘댄싱퀸’, ‘허니허니’ 등 친숙한 곡들로 또 한 번 울산 관객들을 흥겨운 무대로 초대할 예정이다.

이야기는 아름다운 지중해의 외딴 섬을 무대로 결혼식을 앞둔 소피가 만나보지 못한 아빠를 찾으며 시작된다. 엄마(도나)의 과거 속 연인이었던 세 남자를 자신의 결혼식에 초대하면서 벌어지는 해프닝 속에서 가족애와 우정 그리고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가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뮤지컬 ‘맘마미아’는 23일(토) 오후 2시와 6시 30분, 24일(일) 오후 2시 등 3회에 걸쳐 울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되며 가격을 브이아이피 (VIP)석 14만 원, 알(R)석 12만 원, 에스(S)석 9만 원, 에이(A)석 6만 원이다. 공연 문의 및 예매는 울산문화예술회관에서 할 수 있으며 8세(초등학생) 이상 관람 가능하다. 

뉴스에이 이상철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상철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18길 5, 3층(잠실동)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