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2.27 목 04:59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패션뷰티
2020년이 기대되는 브랜드 채뉴욕(CHAEnewyork)
뉴스에이 이윤진 | 승인 2020.01.02 10:14
(이미지 제공: 더룩오브더이어코리아)
[뉴스에이=이윤진 기자] 지난 19일 진행된 글로벌 뉴라이징 모델을 선발하는 대회, 더 룩 오브 더 이어 코리아에 브랜드 채뉴욕(CHAEnewyork)이 함께했다.

디자이너 유채윤은 한국모델콘텐츠학회 김동수 회장, 비욘드클로젯 고태용 대표 등 많은 패션, 모델 관계자들과 함께 심사위원으로도 참석했고, 앙드레김, 비욘드 클로젯 등 국내 최정상 디자이너 브랜드와 함께 유채윤 디자이너가 이끄는 채뉴욕의 런웨이 컬렉션을 선보였다.
 
(이미지 제공: 더룩오브더이어코리아)
시간여행을 테마로 진행된 이번 더 룩 오브 더 이어 코리아의 컬렉션은 1920년부터 2019년까지의 시간을 담아냈다. 채뉴욕은 비욘드 클로젯과 함께 1920년도의 복고풍 패션, 1930년대 산업화 시대의 밀리터리룩을 재현했고, 화려한 채뉴욕의 시그니처 룩을 활용하여 1950년대의 물랑루즈 분위기를 선보였다. 세미 캐주얼 느낌의 1970년대 맘마미아 테마까지 완성하며 채뉴욕 만의 색과 감성을 함께 보여줬다.

이에 유채윤 디자이너는 “한국에서 처음으로 런웨이 컬렉션을 선보일 기회가 되었고, 뉴욕을 비롯한 여러 패션 도시에서 활동하고 있는 한국 디자이너로서 한국 신인모델들의 글로벌 활동에 힘이 될 수 있어 좋았다”며 더 룩 오브 더 이어 코리아와 함께한 소감을 밝혔다.
 
(이미지 제공: 더룩오브더이어코리아)
유채윤 디자이너는 미국 파슨스 패션 스쿨 졸업 후 유명 브랜드에서 실무 경험을 쌓았으며, 국내 입체 패턴의 명장 서완석과 모델리스트 이원식의 제자로 다년간 실력을 키워 채뉴욕을 론칭했다. 패션계의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해 힘쓰고 있는 유채윤 디자이너는 뉴욕에서 브랜드를 론칭한 한국인으로서 세계적인 패션계의 스타덤에 어깨를 나란히 하며 성장했다.

2017년부터 현재까지 매 시즌 런웨이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는 채뉴욕은 첫 컬렉션에서 A’design Award & competition(제품, 그래픽, 건축, 패션 등 각 부문 최고의 디자인과 아이디어를 평가하는 이탈리아 어워드)을 통해 금상을 수상했다. 밀라노에서 골든 어워드를 수상하며 명예 디자이너 top 10에 선정되었고, 스포츠조선 주최 ‘자랑스러운 혁신 한국인 및 파워브랜드’를 수상하며 한국에서도 이슈가 되었다.

뉴스에이 이윤진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윤진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18길 5, 3층(잠실동)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