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4.8 수 00:39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서울
은평구 스마트도시 통합관제센터, 실시간 관제로 강제추행 피의자 검거 지원관제센터 모니터링 요원이 실시간 관제 중 강제추행 피의자 포착 후 현장에 전달
뉴스에이 천선우 | 승인 2020.02.20 11:25
[뉴스에이=천선우기자] 은평구 스마트도시 통합관제센터는 방범용CCTV 관제요원이 실시간 모니터링 중 강제추행을 포착하여, 신속하게 순찰차를 출동시켜 피의자를 검거하는데 기여하였다고 밝혔다.
 
지난 2월 17일 월요일 오후 9시 10분경 관제센터 모니터링 요원이 실시간 모니터링 중 만취 상태로 택시에서 하차한 여성이 몸을 가누지 못하는 것을 발견하고 신속하게 순찰차 출동을 요청하였다.
 
모니터링 요원은 하차 과정에서 택시기사가 지나치게 신체 접촉을 하는 모습을 발견하고 즉시 녹화자료를 재확인하여 피의자가 하차를 돕는 행동을 가장하여 피해자의 가슴을 수차례 만지는 행동을 확인하였다.
 
관제센터로부터 피해자가 택시에서 하차한 장소와 택시 차량번호를 전달받은 경찰관은 오후 9시 25분경 피해자를 발견하고 무사히 순찰차에 태워 안전 귀가하도록 조치하였으며, 오후 10시 10분경 주변에 정차해 있던 택시를 발견하고 피의자를 검거하였다.

평소 112 신고 사건 의뢰뿐만 아니라 실시간 관제로도 많은 범죄 상황을 포착하여 대응해왔던 모니터링 요원들의 노하우와 세심한 관제로 자칫지나칠 수 있었던 범죄를 피의자 검거까지 이어지게 만드는데 일조하였다.
 
은평구 관제센터 모니터링 요원들은 현재 843개소 2,853대의 관내 방범용 CCTV를 관제하며 매년 높은 사건사고 대응 건수를 기록(2018년 4,016건, 2019년 4,139건)하고 있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은평구는 생활안전 우려지역에 대한 방범용CCTV설치뿐만 아니라, 기 설치한 CCTV에 대한 24시간 실시간 관제 및 경찰과의 협업을 통한 신속한 대응으로 범죄없는 안전한 은평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에이 천선우  csw@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천선우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18길 5, 3층(잠실동)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