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8.5 수 04:41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사랑의 콜센타’ 백지영-임영웅 레전드 맞대결...백지영 승‘사랑의 콜센타’ 백지영, 귀여운 대왕여신 & 감성 장인...반전 매력 화제
김정수 기자 | 승인 2020.07.31 22:43
<사진 = 사랑의 콜센타 방송 캡처>
[뉴스에이 = 김정수 기자] 가수 백지영과 임영웅이 맞대결을 펼쳤다.

어제(30일) 방송된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는 미스터트롯 TOP6와 보컬리스트 여신6가 1:1 대결을 펼쳤다.

특히 1라운드 4번째 대결 상대로 최고 발라더 백지영과 미스터트롯 진 임영웅이 호명되어 모든 패널들이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먼저 백지영이 박선주의 ‘귀로’를 열창하며 강력한 선공을 펼쳤다.

이길 생각이 없다던 백지영은 방송 내내 드러낸 귀여웠던 모습을 싹 지우고, 감성 충만한 무대를 선보이며 감동을 안겼다.

이어 임영웅은 금잔디의 ‘엄마의 노래’를 선곡했다. 넘사벽 감성 장인 다운 임영웅의 완벽한 무대에 이찬원은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대결이 끝난 후 백지영은 “모르는 노래였는데, 임영웅씨가 부르는 걸 들으면서 너무 감동 받았다”며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

백지영과 임영웅은 역대급 치열한 감성 대결을 펼쳤고, 역사에 남을 레전드 무대를 선보여 모두의 마음을 울렸다.

둘의 맞대결 결과는 백지영이 99점, 임영웅이 98점을 받아 백지영이 승리했다.

이날 방송된 1라운드는 여신6(백지영, 린, 유성은, 이해리, 솔지, 벤)가 4승을 거머쥐며 TOP6(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에 완승했다.

한편, 다음 주 목요일(6일)에는 TOP6와 여신6의 2차전 대결이 예고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정수 기자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