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9.19 토 04:51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정치
전남도의회 최무경 안전건설소방위원장, 현장 행보 이어가‘여수 소라면 복산지구 배수개선사업 현장 점검, 자연재해 위험요소 제거할 것’
이광원 기자 | 승인 2020.08.05 04:36
[뉴스에이 = 이광원 기자] 전남도의회 안전건설소방위원회 최무경 위원장(더불어민주당, 여수4)은 3일 여수 소라면 복산지구 배수개선사업 현장을 방문해 여름철 자연재해 대비 실태를 점검했다.
 
이날 최 위원장의 재해예방시설 현장 점검은 여름철 집중호우에 대비해 재해취약시설 사전대비 상황을 직접 점검하는 차원에서 이뤄졌다.
 
최 위원장은 여수시 소라면 복산리 진달래 마을 배수로 및 대곡방조제 등 상습침수구역을 방문해 현장을 둘러보며 관계자로부터 복산지구 배수개선사업 추진상황과 저류지 관리 실태를 보고받았다.
 
노인요양시설인 진달래마을 인근을 비롯한 복산리 일대는 해수면보다 낮은 저지대로 집중호우 시 빗물이 모이면서 상습적인 침수가 발생하고 있으며, 특히 인근 바다의 만조시기와 겹치면 물이 빠지지 않아 농가는 물론, 저지대 농지가 물에 잠기는 등 피해가 지속적으로 발생해 왔다.
 
최 위원장은 “배수펌프 시설 등 구조물 정비를 통해 집중호우로 인한 하천 범람과 동시에 만조 시 바닷물이 만나 역류로 인한 침수피해 등 지역 주민의 생활에 불편함이 없도록 사업추진에 철저를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여수 소라면 복산지구는 올해 6월 농식품부 배수개선사업 시행 대상지로 최종 선정돼 51.3ha(배수장1개소, 배수문 1개소, 배수로 0.4㎞)에 36억 원의 예산을 들여 2023년까지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한편, 최무경 위원장은 여름철 집중호우와 가을철 태풍에 대비해 우수저류지, 저지대 상습침수구역,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 등 재해취약시설 점검을 통해 위험요소를 사전에 제거하여 자연재해 피해를 최소화 할 계획이다.

이광원 기자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