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12.2 수 00:51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경제
“당뇨, 신발 선택이 중요” 하이마켓24, 임상시험 완료된 당뇨화 독점 출시국내 최초 삼성서울병원 임상시험 완료, 특허받은 당뇨화 눈길
주윤성 기자 | 승인 2020.10.17 06:40
[뉴스에이 = 주윤성 기자] 최근 당뇨인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당뇨신발이 출시돼 눈길을 끈다. 종합쇼핑몰 하이마켓24는 당뇨환자들을 위한 특수신발 ‘바이오핏 당뇨화’를 독점상품으로 출시했다고 밝혔다.

당뇨병은 초기 특별한 이상 증상이 없고, 발생하더라도 가벼운 피로감으로 느끼기 때문에 그냥 지나치기 쉬운 질환이다. 국민건강보험공단 자료에 따르면 5년간 당뇨병으로 진료를 받은 국민은 전체 1723만 명, 진료비만 12조7000억원을 지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부터 2019년까지 당뇨병으로 진료받은 환자는 253만 명에서 322만 명으로 69만 명(27.7%)이 급증했으며, 진료비는 같은 기간 약 1조8000억원에서 9000억원(50.6%) 이상 늘어난 약 2조7000억원이었다.

당뇨병의 가장 중요한 것은 예방이다. 연령이 높아질수록 혈당검사를 통해 병을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합병증 예방 차원에서 중요하다. 혈당 관리를 철저히 해 적절한 당 수치를 유지해야 한다.

의사들은 당뇨병에 의한 합병증을 고혈압과 더불어 대표적인 만성질환으로 꼽는데, 특히 ‘당뇨발’은 당뇨로 인해 발생한 신경손상, 허혈, 괴사 등의 여러 가지 문제들을 종합한 당뇨의 심각한 합병증 중 하나다.

무엇보다 당뇨병의 합병증을 막으려면 신발 선택이 중요하다. 당뇨를 앓고 있는 이들은 불편한 신발 보다는 편안한 신발을 신어야 한다. 이에 의료진들은 당뇨신발을 적극 추천하고 있다.

하이마켓24 독점상품 ‘바이오핏 당뇨화’는 국내 최초 삼성서울병원에서 당뇨환자를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완료한 검증된 기능성 신발이다.

삼성서울병원 임상시험 결과에 따르면 바이오핏 당뇨화는 체중이 고르게 분산되며, 특정부위에 충격이 없고, 신발 온도가 오르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발 앞뒤의 압력이 일정해 무릎이나 척추에 충격을 주지 않는 것이 또 다른 특징인데, 착지, 접지, 도약이 원활하게 이루어져 보행의 불편함을 해소시켰다.

바이오핏 당뇨화에는 강력한 항균, 항취기능을 가진 오쏠라이트 깔창이 내장돼 있어 당뇨병성 족부, 퇴행성 관절은 물론 평발을 가진 이들에게 만족할 만한 보행을 보장해준다.

당뇨화의 뒤 굽은 전방 겔에 의해 충격흡수 후 반발력이 발생해 발 앞쪽으로의 중심이동을 촉진시키고, 바닥창은 앞쪽이 둥글게 올라간 라카솔(Rocker Sole)로 제작돼 있어 보행 시 힘이 들지 않고 자연스러운 보행을 이끌어준다.

구름 위를 걷는 듯한 편안한 보행, 발의 피로감 감소, 척추에 전달되는 충격감소와 탁월한 쿠션감은 오래 걷거나 장시간 운전 시 확실한 도움을 줘 부모님 효도신발로도 주목을 받고 있다.

임상시험을 거친 특허받은 바이오핏 당뇨화는 당뇨를 앓고 있는 이들이나 일반인 모두에게 신발 이상의 가치가 있는 획기적인 제품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착용 전 후의 차이가 확실하게 느껴진다”며 바이오핏 당뇨화를 구입한 소비자들은 놀라운 기능성을 추천하고 있다.

100% 국내산 수제화로 제작된 바이오핏 당뇨화는 정장 및 캐주얼에 상관없이 어디든 어울리는 고급스러운 디자인으로 제작됐으며, 하이마켓 스마트스토어와 쇼핑몰을 통해 구입 가능하다.

주윤성 기자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윤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