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3.6 토 06:25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문화
뮤지컬 프로듀서 신춘수 2020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국무총리 표창 수상!“뮤지컬이 좀 더 대중에게 다가 설 수 있기를 바란다“
김정수 기자 | 승인 2020.10.30 04:20
[뉴스에이 = 김정수 기자] 대한민국에서 내로라하는 대작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맨오브라만차>, <스위니토드>, <드라큘라>, <닥터지바고> 등을 제작한 뮤지컬 프로듀서 신춘수 오디컴퍼니㈜ 대표가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신춘수 프로듀서는 지난 28일, 한국콘텐츠진흥원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생중계된 2020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시상식에서 국내 뮤지컬 프로듀서로서는 처음으로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다수의 뮤지컬을 한국 관객들이 공감할 수 있도록 원작을 새롭게 해석한 한국 프로덕션을 통해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여 국내 뮤지컬 시장 발전 및 대중화에 앞장섰으며 대한민국 뮤지컬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려 한국 공연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은 것.

올해로 11회를 맞은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은 대중문화예술인들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대중문화예술산업의 사회적 위상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된 시상식으로 대중문화예술 분야 최고 권위의 정부 포상이다. 공적 기간과 그 간의 국내외 활동 실적 및 업적, 관련 산업 기여도, 사회 공헌도, 사회적 평판 및 인지도 등 다양한 항목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총 29명(팀)에게 대중문화예술상을 수여하는 것으로 신춘수 프로듀서의 수상은 국내 뮤지컬 프로듀서 중 첫 수상자로 그 의미가 더욱 크다.

신춘수 프로듀서는 “뜻 깊은 상을 수상하게 되어 너무 기쁘고 영광스럽다. 이 자리에 서게 된 것은 무대 위에서 함께 했던 배우, 스태프들과 오디컴퍼니㈜ 팀원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것 같다. 코로나19로 무대에 설 기회조차 없는 배우들도 많고, 어려운 상황이지만 좋은 에너지로 공연을 계속 선보일 수 있도록 뮤지컬인들이 열심히 노력하고 있으니 많은 관객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셨으면 좋겠다. 뮤지컬이 좀 더 대중에게 다가 설 수 있기를 바란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대한민국 뮤지컬 역사를 새로 썼다고 평가받고 있는 신춘수 프로듀서는 2001년 '오디컴퍼니㈜'를 설립하여 유례없는 흥행기록을 세운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를 비롯하여, <맨오브라만차>, <스위니토드>, <드라큘라>, <닥터지바고>, <드림걸즈> 등 작품성과 대중성을 모두 갖춘 공연을 다수 제작하였다. 또한, 한국 최초의 ‘브로드웨이 리그’ 정회원으로서 대한민국 뮤지컬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며 브로드웨이에서 뮤지컬 <Holler If Ya Hear Me>, <Doctor Zhivago>, <Jesus Christ Superstar>, <The Story of My Life>, <Jekyll & Hyde>, <Dreamgirls> 등 다수의 작품에 프로듀서로 참여하였으며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레플리카 프로덕션의 중국 시장 진출을 성사시켰다. 최근에는 대중의 뮤지컬 관람 문턱을 낮추고 작품에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겠다는 취지로 오디컴퍼니㈜ 공식 유튜브 채널 내 새로운 콘텐츠 플랫폼 '오디세이(OD Say)'를 런칭하며 대중과의 적극적인 소통을 시도하고 있다.

국내에서 확고한 자리매김과 더불어 브로드웨이 진출, 영화 감독과 연출가로서 끊임없이 도전해 온 신춘수 프로듀서는 흥행과 안정을 보장하는 작품 외에도 전세계적으로 각광받고 있는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Yoshimi Battles the Pink Robot>, <Captain Nemo>, <SPIN> 등 새로운 창작 작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앞으로도 멈추지 않는 도전으로 차별화된 행보를 이어가며 관객들에게 무대 위의 감동을 전달하고 대한민국 공연 예술을 선도하는 리더로서 공연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것이다.

김정수 기자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