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1.16 토 13:47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경제
외식업계 ‘디지털+감성’ 콘텐츠 열풍… 집콕 고객과 교감 강화비대면 시대 고객이 주로 찾는 SNS채널 통한 고객 감성마케팅 강화
홍계환 기자 | 승인 2021.01.09 00:24
[뉴스에이 = 홍계환 기자]최근 외식업계에는 매장방문이 뜸해진 ‘집콕’ 비대면 고객을 직접 찾아나서는 ‘디지털 감성마케팅’이 힘을 얻고 있다.

작년 한 해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의 주된 관심은 줄어든 매장 판매수익을 배달 서비스로 대체해 수익을 높이는 데 있었지만 올해는 장기화되는 비대면 사회 분위기를 고려해 당장의 이익보다 어렵게 쌓아 올린 브랜드 파워를 재정비하는 쪽으로 눈길을 돌리는 분위기다.

주요 외식브랜드들은 이색적인 유튜브 채널과 라이브 방송 콘텐츠를 통해 소비자의 흥미를 유발하고 교감하며 외식업계 새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이차돌, 시장상인 응원, 댓글 사연 방문 이벤트 등 감성 유튜브 콘텐츠 제작으로 인기몰이

소고기 전문 프랜차이즈 이차돌은 지난해 11월 말부터 자사의 유튜브 채널인 이차돌TV를 통해 ‘이차돌이 응원합니다’ 캠페인 방송을 선보이며 고객들과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해가는 친근한 프랜차이즈 브랜드 이미지를 전파해 나가고 있다.

첫 방송에서 서울 길동 복조리 시장의 상인들을 찾아가 현장 목소리를 담고 ‘차돌 차돌 이차돌~’ 응원댄스와 이차돌 상품권을 전달한 데 이어 최근 방송에서는 댓글 응원 행사에서 선정된 초등학생 남매의 요청으로 출근길의 아빠에게 깜짝 응원이벤트를 펼친 훈훈한 사연을 담았다.

이차돌 관계자는 “요즘 같은 사회 분위기 속에서는 제품과 서비스만으로는 브랜드 선호도를 기대하기 힘든 것이 현실”이라며 “고객이나 가맹점주 모두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만큼 사회 곳곳의 잠재 고객을 직접 찾아가 응원하고 선물을 제공하며 공감대를 형성해가고 있다”고 전했다.

■제네시스 BBQ, 카카오쇼핑 라이브에 윤홍근 회장 출연 즉석 ASMR 등 ‘깜짝 이벤트’ 인기

제너시스 BBQ는 지난 12월 카카오쇼핑 라이브에서 '광희나는 신제품 시리즈'와 '황금올리브치킨' e쿠폰을 할인 판매해 높은 실적을 거뒀다. 동시 접속자 수 8000명, 누적 방문시청자 수 20만명을 돌파했고 이날 판매실적은 토요일 평균 기프티콘 판매액보다 45%가량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이날 방송에는 제너시스 BBQ 윤홍근 회장이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제너시스 BBQ 관계자는 "댓글창을 통해 치킨 먹는 ASMR(소리영상)을 윤 회장에게 요청했는데 흔쾌히 들어줬다"며 라이브 커머스는 소비자의 친근감과 신뢰도를 높일 수 있다는 점에서 매력적으로 평가했다.

■뚜레쥬르, 인스타그램 등 SNS채널 통한 시즌상품 ‘깜짝 라방’ 큰 호응

뚜레쥬르는 11월 27일 라이브 라떼와 뚜레쥬르 인스타그램에서 수능 응원 제품을 라이브 커머스 방송을 통해 선보이는 '잡아라, 뚜레쥬르 럭키쿠폰' 행사를 진행해 완판을 기록했다.

그에 이어 지난 달 21일 크리스마스 시즌을 겨냥해 두 번째 깜짝 라이브 방송을 열고 크리스마스 케이크를 30% 할인된 가격에 제공했고 기대 이상의 큰 호응을 얻으며 높은 매출을 기록했다고 전해졌다.

외식업계 관계자들은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SNS 채널을 통한 브랜드 마케팅은 댓글을 통해 본사 관계자와 쌍방향 소통을 할 수 있는 장점이 있어 코로나 시대에 더욱 다양화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홍계환 기자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계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