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8.15 월 20:32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패션뷰티
네파, 여름나기 위한 필수템 모아놓은 ‘C-TR 3.0 핫 썸머 컬렉션’ 출시C-TR 3.0 라인의 특성 반영해 세련된 디자인에 착용감 더해 언제 어디서나 부담없이 착용 가능
뉴스에이 이사라 | 승인 2021.05.27 03:52
[뉴스에이 = 이사라 기자] 올 SS 시즌 아웃도어 엔트리족을 겨냥해 ‘요즘 아웃도어’를 표방하는 네파가 여름 아웃도어 활동 시 입기 좋은 ‘C-TR 3.0 핫 썸머 컬렉션’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네파의 C-TR 3.0 핫 썸머 컬렉션은 캠핑, 트레킹, 카약 등 여름 시즌에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아웃도어 활동 시 세련된 스타일을 연출하면서도 쾌적한 착용감을 제공하는 아이템들로 구성됐다. 요즘 아웃도어를 표방하는 C-TR 3.0 라인의 특성에 따라 도심에서도 입을 수 있는 세련된 디자인에 청량감 있는 컬러웨이와 편안한 착용감까지 더해져 언제 어디서나 부담없이 착용하기 좋은 점이 특징.

네파 C-TR 3.0 핫 썸머 컬렉션에서는 여름나기를 위한 모든 아이템들이 구성돼 있어 특히 여름 스타일링에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해답을 줄 수 있다. 여름에 어울리는 경쾌한 색상으로 나들이룩으로 입기 좋은 데일리 티셔츠를 비롯해 가벼운 산행이나 러닝 시 입기 좋은 경량 아노락 재킷과 아이스 레깅스, 물놀이 시에 착용하기 좋은 기능성 숏팬츠 등 다양한 의류 제품부터 함께 착용하기 좋은 모자, 신발, 양말 등 다양한 아이템들로 구성됐다.

메인 제품인 ‘C-TR 씨타 라운드 티셔츠’는 독특한 색감으로 무더운 여름날 하나만 걸쳐도 스타일이 사는 썸머 티셔츠 제품이다. 신축성 소재를 사용해 편안하며 피부에 달라붙지 않아 여름철 다양한 활동에도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독특한 네파 로고플레이에 트렌디한 루즈핏이 적용돼 세련된 스타일링 연출이 가능하다. 남녀 공용으로 나왔으며 색상은 퍼플, 오프화이트, 그레이, 블루, 블랙 5가지로 구성됐으며, 가격은 3만3000원이다.

‘C-TR 라보로 반팔티셔츠’는 일상생활 뿐만 아니라 가벼운 산행에서도 감각있는 산행룩을 연출할 수 있는 기능성 티셔츠 제품이다. MVS 원사를 사용해 흡수성과 통기성이 뛰어나며 청량감 있는 터치감으로 여름에도 쾌적하게 착용 가능하다. 레귤러 핏에 독특한 C-TR 그래픽 라벨이 적용돼 개성있는 산행룩으로 연출하기 제격이다. 남녀 공용으로 나왔으며, 색상은 인크블루, 라이트멜란지그레이, 퍼플, 스칼렛, 다크그린, 블랙 여섯 가지로 나왔으며 가격은 3만3000원이다. 

‘C-TR 웨이브 숏 팬츠’는 넉넉한 사이즈에 여유있는 핏으로 나와 일상뿐 아니라 물놀이 시에도 적합한 스타일로 나온 반바지 제품이다. 허리 전체에 밴드를 적용해 착장 시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하며 항균가공 처리된 주머니감을 사용해 기능성도 더했다. 색상은 남성용은 스트롱포피, 펌프킨, 에어리블루, 샌드, 다크그린, 인크블루, 블랙 일곱 가지로, 여성용은 샌드, 퍼플, 스트롱포피, 블랙 네 가지로 나왔다. 가격은 남녀모두 5만5000원이다.

네파 관계자는 “여름 시즌을 맞아 일상과 아웃도어 활동 시 모두 착용가능한 실용성 있는 아이템을 선호하는 MZ세대들의 특성에 따라 디자인과 컬러감을 강화한 핫 썸머 컬렉션을 선보이게 됐다”며, “이번 시즌부터 네파가 요즘 아웃도어룩을 표방하는 만큼 멋과 실용성 모두 잡은 제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네파가 이번 SS 시즌 새롭게 선보인 C-TR 3.0은 아웃도어 엔트리족을 겨냥해 자연과 도심을 넘나드는 유틸리티 아웃도어라는 새로운 포지셔닝을 제안하는 라인이다. 기존 아웃도어에서는 보기 힘들었던 세련된 실루엣과 뉴트럴 컬러에 힙합 감성이 물씬 풍기는 아노락, 조거팬츠, 레인코트에 방수 및 방풍재킷, 트랙수트 등 트렌디한 디자인의 제품들로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뉴스에이 이사라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사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