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9.20 월 10:26
상단여백
HOME 생활·건강 피부·미용
찜통 더위에 뿔난 모공케어 화장품 인기집중 모공 케어가 필요한 무더운 여름, 모공 고민 케어하는 스킨케어 제품 주목
뉴스에이 이사라 | 승인 2021.07.31 01:23
[뉴스에이 = 이사라 기자] 체감 온도 40도를 육박하는 찜통 더위로 늘어지는 건 몸과 마음뿐만이 아니다. 한 번 늘어나면 되돌리기 쉽지 않은 ‘모공’이야말로 무더운 여름철 가장 신경 써야 할 부분일 것이다. 특히 폭염 속 마스크 착용으로 뜨거운 열이 더해지며 피부 온도가 올라가고, 피지 분비가 늘어나며 그만큼 모공이 늘어나기 마련이다. 이럴 때일수록 땀과 피지로 고통받는 피부 모공 관리는 선택이 아닌 필수. 아마존 화이트 클레이의 뛰어난 세정 효과로 모공을 케어해주는 키엘의 ‘레어 어스 모공 딥 클렌징 마스크’부터 넓어진 모공 관리에 도움을 주는 시슬리의 ‘글로벌 퍼펙트 포어 미니마이저’까지 올여름 모공 고민을 케어해 줄 제품을 소개한다.​

◆ [키엘] 아마존 화이트 클레이의 뛰어난 정화 효과로 모공 깊숙이 쌓인 노폐물을 딥 클렌징! ‘레어 어스 모공 딥 클렌징 마스크’​
 
여름철 과다한 피지로 인해 넓어진 모공케어를 위해선 모공 속 노폐물을 부드럽게 케어해 주는 것이 우선이다. 키엘의 스테디셀러인 ‘레어 어스 모공 딥 클렌징 마스크’는 아마존 화이트 클레이의 뛰어난 피부 정화 효과로 모공 깊숙이 쌓인 더러운 노폐물을 딥 클렌징 해준다. 또한 넓어진 모공을 케어하고, 블랙 헤드를 깨끗이 제거하도록 도와주어 매끄러운 피부결로 가꿔준다. 눈가를 피해 피부 전체에 사용이 가능하며, 피지가 신경 쓰이는 부분은 여러 겹 덧발라주는 것을 추천한다. 마스크가 충분히 마른 후 흐르는 미온수에 씻어내면 매끄러운 피부결을 경험할 수 있다. 가격은 125ml 4만 5천원 대다.​

◆ [아이소이] 모공, 피지, 각질까지 동시에 관리하는 패드형 제품, ‘모공 올킬 패드’​
 
아이소이가 자체 특허성분 ‘안티세범P’가 함유된 패드형 모공관리 제품 ‘불가리안 로즈 포어 타이트닝 안티 세범 패드’(이하 모공올킬패드)를 출시했다. ‘안티세범P’는 대왕송잎 추출물, 당느릅나무뿌리추출물, 칡뿌리추출물, 달맞이꽃 추출물 총 4가지 자연 유래 성분으로 구성된 성분이며, 민감한 모공도 순하게 케어해 준다. 또한 모공올킬패드는 T존과 나비존에 특화된 물방울 모양의 독특한 디자인을 가지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가격대는 170g(60매)에 3만 5천원대다.​

◆ [세포라 컬렉션] 모공에 축적된 각질을 자극 없이 제거하는 ‘포어스 세럼’ ​
 
세포라 컬렉션의 ‘포어스 세럼’은 피부를 매끄럽고 부드럽게 가꿔주는 모공 케어 세럼이다. 제품에 함유된 PHA 성분이 피부 모공에 축적된 각질을 제거하는데 도움을 주며, 피부 결을 매끄럽고 부드럽게 케어한다. 번들거리지 않는 텍스처가 피부에 빠르게 흡수되며 보송한 마무리감이 특징. 특히 96% 자연 유래 성분으로 이뤄져 있으며, 동물성 원료는 사용하지 않은 제품이다. 가격대는 30ml에 3만 2천원대.​

◆ [시슬리] 넓어진 모공 관리에 도움을 주는 ‘글로벌 퍼펙트 포어 미니마이저’​
 
시슬리의 글로벌 퍼펙트 포어 미니마이저는 넓어진 모공 관리에 도움을 주는 뛰어난 효과의 강력한 성분이 농축되어 피부 표면을 매끄럽고 균일하게 만들어준다. 특히, 피부에 포괄적으로 작용하며 모공을 수렴하여 깨끗하고 매끄러운 피부로 만들어 줌과 동시에 연령에 상관없이 사용할 수 있다. 사용 방법으로는 아침 또는 저녁에 1회 펌프한 분량을 세안이 끝난 깨끗한 피부에 발라 준다. 단독으로 사용하거나 스킨 케어 이전에 발라주면 좋다. 가격대는 30ml에 24만원대이다.

뉴스에이 이사라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사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