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9.20 월 10:26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패션뷰티
서울 600년 역사 입은 22 S/S 서울패션위크 온다…
엑소 ‘카이’ 글로벌 홍보대사 선정
"서울의 ‘전통-현재-미래’에서 펼쳐지는 런웨이를 패션 필름으로 담아낼 예정"
뉴스에이 이사라 | 승인 2021.09.15 05:47
[뉴스에이 = 이사라 기자] 서울시는 오는 10월 7일(목)부터 15일(금)까지 7일간 ‘2022 S/S 서울패션위크’를 비대면 디지털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울의 역사를 품고 있는 장소에서 진행되는 패션 필름으로 전 세계인의 이목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패션위크 홍보대사로는 글로벌 아티스트 엑소 ‘카이’가 활동한다. 전 세계적인 인지도와 팬층을 보유하고 있는 ‘카이’는 디자이너 비뮈에트(BMUET(TE))의 의상을 입고, 홍보 콘텐츠를 촬영하는 등 서울패션위크의 얼굴이자, 국내 디자이너 해외 진출 지원사격에 나선다. 서울패션위크에 대한 세계적인 관심과 인지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더 나아가 서울패션위크에 담긴 600년 서울의 역사와 전통, 미래에 대한 관심도 함께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작년 10월 ’2021 S/S 패션위크’로 처음 디지털 패션쇼 방식의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올해는 콘텐츠를 보강해 한 단계 진화시킨다는 목표다. 이번 패션위크 런웨이는 서울의 ‘전통-현재-미래’에서 펼쳐지는 런웨이를 패션 필름으로 담아내며 서울의 역사와 문화, 낮과 밤을 느낄 수 있는 명소들에서 100% 사전 촬영으로 제작된다.

서울패션위크는 7일간 총 37회의 패션 필름과, 아티스트가 진행하는 오프닝‧피날레로 진행된다. 유명 디자이너 26명이 선보이는 <서울컬렉션>는 고궁 및 서울의 유산을 대표하는 곳에서 진행 예정이며, 신진 디자이너 11명의 <제너레이션넥스트>는 디자이너의 등용문이라 여기는 DDP를 비롯한 서울의 현재와 미래를 연결하는 배경으로 런웨이가 펼쳐진다.

2022 S/S 서울패션위크의 런웨이 영상은 10월 7일 (목)부터 서울패션위크 홈페이지(http://www.seoulfashionweek.org)와 유튜브 채널 그리고 네이버TV, VLIVE, 틱톡 등의 채널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 세부 일정은 서울패션위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런웨이 영상 외에도 영상 촬영 과정을 스케치한 내용 등 백스테이지 및 재미 요소를 추가한 콘텐츠를 TvnD와 틱톡 채널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뉴스에이 이사라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사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