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9.20 월 10:26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전북
고창군, 코로나19 예방접종 1차 접종 전 군민의 80% 돌파
송재춘 기자 | 승인 2021.09.15 20:01
(전북본부 = 송재춘 기자) 전북 고창군에서 지난 14일 기준 4만3674명이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을 마쳐 전체 인구 대비 80.1%를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군민 10명 중 8명이 한 번 이상 백신을 맞은 것으로 전체 인구 기준으로 14일 0시 기준 전국 평균 1차 접종률 67.3%와 전북 70.6%보다 매우 높은 수준이다.

2차까지 접종을 완료한 고창군민도 3만1189명으로 57%를 넘어 절반 이상이 백신 접종을 마쳤다.

고창군은 농촌지역의 특성상 앱 또는 인터넷 예약에 어려움이 큰 어르신들을 고려해 이송차량을 지원하고 14개 읍면에서 75세이상 어르신들의 2차 접종 완료까지 예약부터 접종센터까지 담당자가 인솔해 안전접종을 지원했다.

특히 보건소 내 콜센터를 설치하고 예약을 지원하는 인력을 배치해 사전예약으로 보다 빠른 접종률을 이끌어 냈다.

아직까지 예약을 하지 못했거나 미접종자도 예방접종센터와 위탁의료기관을 통해 잔여 백신을 최대한 활용한 빠른 접종이 가능하므로 위탁의료기관으로 신청하거나 콜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현재 젊은 층에서 확진자 발생이 증가하고 있어 18~49세 젊은층이 적극적으로 접종에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 고창군보건소에서 미등록 외국인 2500명에게 임시번호를 발급하고 사전예약까지 지원하는 등 접종을 독려하고 있으며 50%이상이 1차접종을 마쳤다.

유기상 고창군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선 군민 개개인의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와 백신 접종률을 최대한 높이는 것이 해답이다”며 “접종 시기를 놓친 미동의자나 미접종자도 백신 접종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송재춘 기자  newsajb@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