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5.26 목 09:14
상단여백
HOME 생활·건강 피부·미용
칼앤한스 자연에서 받은 영감 바탕으로 뷰티케어 시장 진출모발과 피부에 친화적인 코코넛 유래 성분 사용해 피부의 안정 도와
뉴스에이 이사라 | 승인 2021.12.22 02:11

[뉴스에이 = 이사라 기자] 퍼스널 뷰티케어 브랜드 칼앤한스가 자연에서 얻은 영감을 기반으로 한 오랜 연구 끝에 뷰티 시장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자연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칼앤한스는 Simple Solution for you를 브랜드 슬로건으로 삼아 소비자가 뷰티케어 고민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자연에서 온 성분을 기반으로 꾸준히 연구하는 브랜드다. 수많은 뷰티케어 제품들 사이에서 정착하지 못하고 피로감을 느끼는 소비자들이 본인에게 딱 맞는 데일리 케어용 제품을 찾을 수 있도록 기획됐다.

칼앤한스는 건조한 피부부터 민감한 피부까지 소비자가 피부 타입과 성별 등에 구애받지 않고 사용할 수 있게 유해성분은 배제하고 스킨 케어의 핵심만 담았다. 특히 모든 제품은 인체 친화적인 식물 유래 계면활성제를 사용하는 것은 물론 피부의 안정을 돕는 순한 자연 유래 추출 성분을 엄선해 93% 이상 채웠다. 또한 피부가 가장 건강한 상태의 이온 농도인 pH 5~6 사이를 유지하기 위해 제품의 농도 또한 약산성으로 설정해 두피와 피부의 유・수분밸런스를 맞춰주고 수분과 영양분이 잘 흡수될 수 있도록 했다.

메인 제품인 샴푸, 트리트먼트, 바디워시는 구르망 코코넛과 더블 민트 두 가지 라인으로 구성돼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자연 유래성분을 사용했으며 약산성을 띈다는 공통점 외에 샴푸에는 피부 장벽의 핵심 성분인 세라마이드를 더해 피부에 수분과 영양의 공급을 돕는다. 또한 트리트먼트는 모발 표면에 붙은 지방산 18-MEA를 함유해 큐티클에 균열이 나는 것을 방지하며 바디워시는 부활초에서 얻은 글루코사이드를 넣어 수분 유지는 물론 피부 자생력이 강화되는 것을 돕는다.

더블민트와 자스민 두 가지 라인로 구성된 치약은 파라벤 6종 및 CMIT/MIT 등 유해성분을 덜어내고 녹차 추출물로 만들어 구취 제거가 가능하다. 로즈마리, 자몽 추출물의 항균효과로 치주질환과 잇몸 염증을 예방하며 네추럴 자일리톨과 알로에 추출물로 충치를 막고 구강 내 청결 유지를 돕는다.

칼앤한스는 명품 향기만을 만들어온 조향사 칼(Karl)과 한스(Hans)의 철학을 바탕으로 자연의 향을 느낄 수 있도록 좋은 향을 엄선하여 담았다. 복잡하고 인위적인 향이 아닌 편안하고 자연스러운 향으로 몸은 물론 마음의 휴식까지 선사한다. 

칼앤한스 관계자는 “칼앤한스는 자연에서 유래한 성분을 정직하게 담아 소비자에게 딱 맞는 뷰티케어를 전달하기 위해 론칭한 브랜드”라며, “지속적인 제품 개발과 라인업 확장을 통해 소비자들이 믿고 사용할 수 있는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구축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뉴스에이 이사라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사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