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5.20 금 05:05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패션뷰티
패션업계, 친환경 입은 ‘에코패션’에 주목이젠 교복도 친환경 소재로 입는다.
뉴스에이 이사라 | 승인 2022.01.07 06:40
[뉴스에이 = 이사라 기자]  MZ세대를 중심으로 친환경 제품과 브랜드를 보다 적극적으로 소비하는 윤리적 소비 경향이 뚜렷해지고 있는 가운데 올해도 ‘에코패션’을 추구하는 패션업계의 친환경 바람은 계속될 전망이다.

친환경 소재를 적용한 의류뿐만 아니라 제품을 생산하고 폐기하는 과정에서 환경을 파괴하지 않고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에코패션’은 최근 옷과 신발, 액세서리 등 다양한 제품군에 접목되어 출시되고 있다.

친환경이 필수인 ‘필환경’ 시대가 도래한 만큼 소비자의 시선을 끌기 위한 위한 친환경 전개 방식도 한층 다양해진 모양새다. 자연 추출물을 활용한 친환경 소재 적용, 폐페트병을 재활용한 재생섬유로 새로운 자원순환 체계를 구축하거나 에너지 자원 절약 및 온실가스 배출 저감에 기여하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지속가능성과 친환경 가치를 추구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가치 소비 아이템을 위주로 ‘환경오염 제로’를 내세우는 등 ESG 경영으로 전환을 시도하는 기업들이 늘어나고 있다.”라며, “앞으로 친환경 가치의 적용은 제품뿐만 아니라 포장재, 마네킹 등 기타 부자재까지 점차 확장될 것”이라고 전했다.
 
스마트학생복은 편한 교복을 원하는 학생들의 니즈를 반영해 친환경 신소재를 적용한 교복을 선보였다. 높은 신축성으로 착용감이 좋고 오래 입어도 구김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유칼립투스 나무 추출물을 활용한 친환경 소재 ‘텐셀™리오셀’을 적용한 신소재 원단은 기존 소모 바지 대비 약 1.5배 우수한 신축성을 자랑하며 활동성과 착용감을 크게 높인 것이 장점으로 원사의 표면이 매끄럽고 부드러워 민감하고 예민한 피부를 지닌 학생들도 안심하고 착용할 수 있다. 특히, ‘링클 프리 구김방지가공’을 적용해 주름 없이 깔끔하게 입을 수 있게 했으며 세탁 후에도 옷의 형태가 변하지 않고 광택을 유지할 수 있어 관리가 용이하다.
 
노스페이스는 친환경 가치를 만족시키는 '윈터 슈즈' 신제품을 출시했다. 올겨울 새롭게 출시된 노스페이스의 '윈터 슈즈' 신제품은 페트병 리사이클링 소재는 물론이며, 가죽 리사이클링 소재, 옥수수 추출 바이오 원료 및 생분해가 가능한 천연 울 인솔(안창)까지 신발의 각 부분에 걸쳐 친환경적 요소를 확대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대표 제품인 '윈터 슬립온 클래식'은 간편하게 착화가 가능한 슬립온 스타일의 방한화로 윤리적 다운 인증(RDS)을 받은 최고급 구스 다운 충전재를 적용해 보온성이 뛰어나며 페트병 리사이클링 소재, 가죽 리사이클링 소재 및 자연 생분해가 가능한 메리노 울 인솔(안창) 등이 적용됐다. 대표 제품인 '수판타 부띠' 역시 윤리적 다운 인증(RDS)을 받은 최고급 구스 다운을 적용했으며 자연 생분해가 가능한 메리노 울 인솔(안창)과 리사이클링 가죽 소재를 적용한 친환경 제품이다.
 
휠라는 친환경 프로젝트 슈즈 ‘어스터치(EARTH TOUCH) 시리즈’를 선보였다. 브랜드를 대표하는 인기 슈즈 3종을 선정, 각종 친환경 소재를 접목한 자연친화적인 슈즈를 본격 선보이는 것으로, ‘클래식 킥스 B 버전2’와 ‘코트 플럼피’, ‘유로조거 93/21’ 등 총 3종으로 구성됐다. 각각 리사이클 합성가죽, 재활용 코르크 등 폐기물을 재가공한 친환경 원자재, 에코 프렌들리 방수지 등을 주요 소재로 활용했다는 것이 특징이다. 휠라 인기 캔버스 슈즈 중 하나인 ‘클래식 킥스 B 버전2’ 갑피에는 재활용 코르크와 방수지 등 85%가량 친환경 소재를 반영, ‘어스터치’ 버전으로 재탄생했다. 테니스화에서 영감을 얻은 코트 슈즈 ‘코트 플럼피’도 재활용 합성가죽과 에코 프렌들리 방수지, 재활용 코르크 등 신발 갑피에 65% 이상의 친환경 소재가 반영됐다. ‘유로조거 93/21’도 갑피 상당 부분(40% 이상)을 친환경 소재로 사용했다.
 
TBJ는 친환경 트렌드에 발맞춰 ‘쏠라볼’ 패딩 아이템을 선보였다. ‘쏠라볼’은 동물의 털을 사용하지 않은 신소재로 일반 덕다운 대비 최고 6도 이상 높이는 보온 효과를 지닌다. 태양 에너지를 흡수하면 진동과 충돌에 의해 스스로 열을 내기 때문에 한겨울에도 추위 걱정 없는 보온성을 자랑한다. 특히, 동물성 다운을 사용하지 않아 윤리적 소비를 지향하는 가치 소비자들이 데일리템으로 착용하기 좋다. ‘남성 하이넥 아웃포켓 점퍼’는 투박한 듯 깔끔한 아웃포켓 디자인으로 내추럴한 스타일이지만 전체적으로 루즈한 오버핏으로 어깨가 넓어 보이는 효과를 준다. 양면으로 활용 가능한 ‘유니 리버시블 양털 후드 점퍼’는 겉은 쏠라볼 점퍼, 속은 플리스로 구성해 보온성을 한층 강화했다. 일체형의 후드 스타일로 기온 변화에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뉴스에이 이사라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사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