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8.18 목 03:42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전북
전주시, 첫마중길 시민희망나무 헌수판 재정비전주시, 시민과 함께 조성한 ‘첫마중길’ 의미 되새기기 위해 헌수판 전면 재정비할 계획
송재춘 기자 | 승인 2022.04.15 03:09
전주시청
(전북본부 = 송재춘 기자) 전북 전주시는 첫마중길에 설치된 시민희망나무 헌수판을 시민과 여행객들이 헌수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도록 오는 5월까지 재정비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시는 지난 2017년 총사업비 60억원을 투자해 전주역에서 명주골네거리까지 백제대로 구간을 ‘전주 첫마중길’이라는 이름의 명품 가로숲길로 조성하고 수목 일부를 시민 헌수 운동을 통해 기부 받은 모금액으로 식재한 바 있다.

이와 함께 첫마중길에 지속적인 관심과 애착을 가지고 기증자의 헌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도록 기증자의 그림과 소망 등을 새긴 기증자 헌수판을 제작·설치했다.

그러나 첫마중길이 조성된 지 5년이 지나면서 노후화되거나 일부 파손된 헌수판이 확인되자 전면 재정비에 나서기로 했다.

시는 장기화된 코로나19의 여파로 중단했던 첫마중길 내 문화예술공연과 작품전시, 플리마켓 등 ‘주말 N 첫마중’ 행사를 오는 6월부터 재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봉정 전주시 도시공간혁신추진단장은 “이번 헌수판 재정비를 통해 시민이 직접 참여해 완성한 첫 마중길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이 시기에 다양한 첫 마중길 행사를 통해 주변 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고 시민들에게는 힐링의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송재춘 기자  newsajb@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