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6.30 목 18:26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경제
고큐바테크놀로지, ‘바이오 코리아2022’ 참가안정성·경제성·접근성 높인 혼합현실 기반 고령자 인지장애 개선 디지털 치료제 ‘POC’ 선봬
주윤성 기자 | 승인 2022.05.12 04:33
[뉴스에이 = 주윤성 기자] 헬스케어 AI 솔루션 개발 스타트업 고큐바테크놀로지㈜(대표:박진영, 이하 고큐바)가 오는 11일부터 13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바이오 코리아(BIO KOREA) 2022’에 참가해 혼합현실 기반의 인지 개선 솔루션을 소개한다.

고큐바는 혼합현실을 기반으로 어지럼증을 완화하고 뇌기능을 활성화시키는 훈련 디지털 치료제 ‘POC’를 선보인다. 이번 컨벤션 참가를 통해 고큐바가 보유한 헬스케어 솔루션의 우수성을 알리고, 유관 기관과의 네트워킹을 확장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고큐바의 ‘POC’는 혼합현실을 기반으로 고령자의 안구 운동 데이터를 수집하고 뇌신경 반응을 측정함과 동시에, 홀로그램으로 고령자의 안구 운동을 유발하여 뇌기능을 활성화시키는 디지털 치료제 프로토타입이다. 모니터링을 통해 비정상 패턴을 탐지하여, 수집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고령자의 인지 능력을 분석하여 평가하는 알고리즘이 적용됐다.

기존의 VR 장비는 고령자의 멀미를 유발해 좌식으로 사용할 수밖에 없다면, 고큐바의 ‘POC’는 혼합현실 기반으로 외부 환경을 볼 수 있어 고령자의 낙상 위험이 적다. 이와 함께 무선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 공간의 제약 없이 안정적으로 활용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경제적이다.

뿐만 아니라 ‘POC’는 마이크로소프트사의 홀로렌즈2 디바이스를 사용해 기존 외산 VNG장비보다 기계적 안정성과 범용성은 물론 가격 경쟁력까지 확보했다. 또한 1:N 프로그램 운영이 가능하여 치매센터, 복지센터, 개원의 등의 접근성도 높였다.

고큐바는 ‘바이오 코리아 2022’ 내 서울바이오허브가 운영하는 서울바이오허브 홍보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고큐바테크놀로지 박진영 대표는 "코로나19로 비대면 진료∙치료에 대한 수요가 증가한 상황에서, 환자들이 어지럼증 완화 훈련을 위한 통원 치료에 어려움을 겪는 것에 착안해 혼합현실 기반의 기기로 환자의 자가 치료를 돕는 제품을 개발하게 됐다"며, "향후 고령자들을 위한 실버케어를 대비해 인지장애 재활 및 훈련용 디지털 치료제 서비스도 개발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큐바테크놀로지는 2017년 법인 설립 이후 뛰어난 성과를 인정받아 2021년 5월 ‘국가대표 혁신기업 1000’에 선정됐다. 이에 지난 12월 차의과대학교 분당 차병원과 공동 연구 협약을 맺은 바 있다. 현재 마이크로소프트사의 홀로렌즈2 및 엔리얼(nreal)을 이용한 혼합현실을 통해 어지럼증을 완화시키는 훈련을 돕는 디지털 치료 기기를 개발 중에 있다.

주윤성 기자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윤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