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8.10 수 03:26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사회 종교
삶의 한가운데서 길을 잃었나요?'녹톡 앱' 정식 출시 감성 오디오 큐레이션 도입 오디오북·청년 대상 설교 확대
이광원 기자 | 승인 2022.07.02 03:39
[뉴스에이 = 이광원 기자] 인생의 광야에서 길을 잃었거나 신앙 회복이 필요할 때, ‘녹톡(Knock Talk)’을 두드려보자. 지금 상황에 꼭 맞는 맞춤형 메시지를 추천해 원하는 답을 제공한다.

GOODTV(대표 김명전)가 개발한 애플리케이션 '녹톡'이 2년간의 테스트를 거쳐 새 알고리즘과 콘텐츠를 탑재해 새롭게 출시됐다. GOODTV 창사 25년을 기념해 미디어선교 영역을 확장하고자 기독교 최초로 오디오 콘텐츠 앱을 선보인 것이다. 

GOODTV는 30일 기자회견을 열고 개인 맞춤형 서비스를 강화한 '녹톡 앱'을 본격적으로 무료 보급하겠다고 밝혔다. 

기독교인의 필수 앱이라고 입소문을 탄 '녹톡'은 5만여개의 콘텐츠를 보유한 기독교 오디오 플랫폼이다. 앱을 통해 목회자 설교와 찬양, 오디오북, 전국에 있는 교회 정보까지 얻을 수 있고, 검증된 기독교 콘텐츠 서비스를 맘껏 누릴 수 있다.

이번에 새롭게 단장한 녹톡 앱은 맞춤형 서비스 측면이 강화됐다. 사용자가 보다 다양한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높였다. 앱개발에서 최신기술도 적용했다. 

대형교회·유명 목회자 중심으로 구성된 기존 플랫폼과 달리 전국교회의 설교 메시지를 감성테마별로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좋은 작품을 추천하고 설명하는 미술관 큐레이션처럼 '오디오 큐레이션'을 장착했다고 생각하면 이해하기 쉽다. 

녹톡은 삶 가운데 지친 이들이 위로 받을 수 있도록 '용기가 필요할 때' 등 다양한 카테고리별 콘텐츠를 탑재했다. 사용자의 상황과 감정에 맞는 콘텐츠를 추천, 쉽게 골라 들을 수 있도록 한 것. 요즘같이 미디어 홍수 시대에 큐레이션 통해 맞춤형 콘텐츠를 이용자들과 연결해주겠단 취지다.

디자인 또한 대폭 개선했다. 이미지 레이아웃을 적용해 가독성을 높였다. 화면 구성은 간소화하고 이미지와 아이콘을 강조함으로써 시각적 효과를 살렸다는 게 개발자 측 설명이다.
 
다양한 채널로 '검증된 콘텐츠' 제공

녹톡은 미디어의 바다에서 자칫 발을 헛디딜 수 있는 위험을 차단한다. 검증된 콘텐츠만을 엄선해 담았기 때문이다. 380여 개 채널을 자유롭게 선택해 원하는 콘텐츠를 청취, 자신의 플레이리스트도 만들 수 있도록 했다. 매주 1,000개 이상의 콘텐츠가 새롭게 올라온다. 

특히 이번 리뉴얼에선 청년들을 위한 플랫폼으로 전환하는데 공을 들였다. 

청년부 사역자들의 설교 콘텐츠를 늘리고, 추후 교단과의 협력을 통해 예비 목회자인 신대원생들의 말씀 콘텐츠도 공급받아 제공할 계획이다.

MZ 세대를 위한 채널도 강화했다. 청년들의 고민까지 나눌 수 있는 상담 콘텐츠도 구성해, 벌써부터 청년들로부터 긍정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상황에 맞는 신앙의 멘토를 만날 수 있어 좋다는 반응이다.

회계사로 근무하는 이모 씨(28)는 “제가 평소 좋아하는 목사님 설교를 출퇴근길에 매일 듣고 있다”며 “외부활동을 하면서도 쉽게 설교를 청취할 수 있어 녹톡이 신앙의 길잡이가 돼 줄 것 같다”고 말했다.

오디오북 서비스 역시 이번에 새롭게 추가됐다. 기독교 서적뿐 아니라 가볍고 편안하게 들을 수 있는 일반 에세이 등 다양한 분야의 책들을 오디오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실제 작가나 전문 성우가 녹음에 참여해 기존 오디오북과 차별화도 뒀다.

전국교회 지도·설교 서비스 무료 지원 

이 외에도 녹톡은 신앙 생활에 길잡이가 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3만여 교회의 정보를 제공하는 '교회지도' 서비스가 대표적이다. 국내 어디서나 검색 장소에서 3km 이내 교회의 위치와 정보를 모두 파악할 수 있다. 교회 설립 시기나 규모를 비롯해 홈페이지 주소와 연락처, 목회자 설교까지 제공한다. 

앱을 통해 한국교회를 세울 수 있는 방안도 모색했다. 작은교회를 돕기 위해 성도수 100명 이하의 교회에는 정보란에 후원계좌와 필요 물품 등을 표시할 수 있게 했다. 

GOODTV 김명전 대표이사는 "말씀으로 창조된 세상에서 가장 필요한 도구는 역시 말씀뿐이라는 데 초점을 뒀다"면서 "모두가 언제 어디서나 녹톡을 통해 복음을 접하고 하나님을 만나 믿음의 성장을 이루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녹톡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녹톡(knock talk) 문의 :1522-5221

이광원 기자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