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5.28 일 19:53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서울
삼양동 청소년 아지트 ‘소나무791’ 개소VR게임, 실내스포츠, 바리스타 교육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천선우 기자 | 승인 2022.09.07 08:16
삼양동 청소년아지트 1층 스페이스 791의 모습
[뉴스에이=천선우 기자] 서울 강북구(구청장 이순희)의 삼양동 청소년 아지트 ‘소나무791’이 지난 1일(목) 문을 열었다.
 
삼양동 마을재생사업의 일환으로 건립된 청소년 아지트(강북구 인수봉로6길 43-5, 미아동)는 연면적 178.64㎡, 지하1층, 지상1~2층 규모로 조성됐다. 서울시가 방치된 폐가를 활용해 복합커뮤니티시설로 탈바꿈했다.

아지트는 미아동 791번지 소나무협동마을에 위치하고 있어 ‘소나무791’이란 이름이 붙었다. 791은 청소년들에게 ‘친한 친구 한 명’과 같은 존재가 되어주겠단 의미도 가지고 있다.
 
아지트는 청소년들을 위한 공간으로, 강북구 청소년이 아니더라도 누구나 아지트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다. 먼저 지하 1층엔 재밌게 놀 수 있는 놀이문화 공간 ‘플레이그라운드’가 있다. 청소년들은 이곳에서 VR게임, 탁구 등 실내 스포츠를 즐길 수 있으며 친구들과 함께 음악을 들으며 춤도 출 수 있다.
 
1층은 카페와 공유주방이 있는 ‘스페이스 791’이다.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음악을 들으며 공부할 수 있으며, 바리스타 자격검정 교육도 받을 수 있다.
 
또한 카페 창업을 준비 중인 청소년들을 위한 제빵교육, 공유 주방에서 함께 요리하고 나누어 먹는 ‘집밥 먹자’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준비 중이다.
 
2층 ‘랄랄라 스튜디오’는 친구들과 함께하는 공간이다. 누워서 쉬어도 되고, 책을 봐도 되며, 회의나 모임 공간으로 사용해도 된다. 청소년들은 스스로 해보고 싶은 것들을 이곳에서 자유롭게 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아지트는 청소년들의 자기주도적인 활동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청소년기획단 ▲댄스동아리 ▲바리스타 자격검정반 등 청소년활동 참가자도 모집하고 있다. 모집인원은 각 6명 내외로, 자세한 사항은 삼양동청소년아지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빈집활용 복합커뮤니티시설사업으로 함께 조성된 강북구 우리동네키움센터 3호점(강북구 인수봉로6길 39, 미아동)이 지난 1일(목) 개소했으며, 인근 주민들의 주차난 해소를 위하여 지하공간에는 공영주차장도 들어섰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청소년들이 자유롭게 즐기며 쉴 수 있는 청소년 공간들을 지속적으로 늘려가고 있다”며 “삼양동 청소년 아지트가 학업스트레스로 지친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문화와 활동을 경험할 수 있는 청소년 공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천선우 기자  csw@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선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3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