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12.3 토 21:41
상단여백
HOME 생활·건강 피부·미용
'위트있는 네이밍'으로 눈길 사로잡는 뷰티템“제품명, 알고 쓰면 더 재밌다!"
뉴스에이 이사라 | 승인 2022.09.24 06:15
[뉴스에이 = 이사라 기자] 쏟아지는 신제품 속 첫인상을 결정하는 ‘제품 네이밍’은 중요성은 이미 커진 지 오래다. 소비자의 흥미를 유발해 강한 인상을 남기는 동시에 제품의 핵심 요소를 단번에 효과적으로 나타내 제품 선택에 큰 영향을 끼치기도 하기 때문이다. 특히 화장품의 경우 스킨케어는 물론 메이크업 제품까지 종류가 너무 많다 보니 일단 소비자의 눈길을 먼저 끌어야 관심까지 이어질 수 있다.

이에 화장품 업계는 제품의 특징을 보다 재미있고 직관적으로 전달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명으로 소비자를 공략하고 있다. 자연주의 스킨케어 브랜드 라벨영이 제품 특징을 네이밍에 위트있게 담아낸 뷰티템들을 소개한다.

▶물복파야? 딱복파야? 페리페라 ‘물복딱복 컬렉션’
 
클리오 페리페라의 잉크 더 에어리 벨벳의 ‘물복딱복 컬렉션’은 트렌디한 컬러는 물론, 공기처럼 가벼운 텍스처가 입술 위에 스며들 듯 가볍게 밀착되어 소비자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립 틴트 제품이다.

특히 페리페라의 제품명은 출시될 때 마다 큰 화제가 되고 있는데, ‘물복딱복 컬렉션’은 복숭아 식감 취향 논쟁으로 주목받았던 물렁한 복숭아vs딱딱한 복숭아의 줄임말을 활용해 위트와 감성을 동시에 담았다.

수채화처럼 물들 듯 그라데이션 되는 텍스처가 특징으로 물복은 민낯에도 잘 어울리는 여리여리하고 소프트한 생기를 주는 3가지 컬러 계열로 구성되어 있으며, 딱복은 메이크업의 형광등을 켠듯한 청량한 포인트 컬러 계열 2가지로 구성되어 있다.

▶ 모델 이름이 장수진? 아이소이 ‘장수진 수분크림’
 
유해성분 없는 자연유래 기능성 화장품 아이소이의 ‘모이스처 닥터 크림(장수진 수분크림)’은 피부 장벽 강화와 수분, 진정케어까지 3중 관리가 가능한 제품으로 장벽·수분·진정의 앞글자를 딴 '장수진'이라는 애칭을 마케팅으로 활용해 제품의 핵심 요소를 소비자들이 더욱 기억하기 쉽도록 했다.

티트리 세라마이드로 피부 장벽 개선에 도움을 주고, 5겹 히알루론산으로 피부 깊숙이 수분을 채워 최대 100시간 보습을 지속하고, 속보습 개선까지 돕는다.

여기에 피부 진정을 돕는 식물 성분 마치현, 어성초, 티트리 3가지를 함유해 예민해진 피부를 빠르게 진정시켜 건강한 피부 솔루션을 제공한다. 끈적임 없이 산뜻하고 탱글한 수분젤 텍스쳐로 4계절 내내 부담없이 사용 가능하다.

▶ 강남 목주름 시술 효과를 그대로! 라벨영 ‘강남마녀넥크림’
 
자연주의 스킨케어 브랜드 라벨영의 신제품 ‘강남마녀넥크림’은 목주름을 집중적으로 케어해 탄탄하고 매끄럽게 가꿔주는 7in1 넥크림으로 강남 피부과에서 유명한 목주름 관리 시술(일명 마녀주사)의 효과를 크림에 그대로 담았다는 기획 의도에 맞춰 ‘강남마녀넥크림’이라는 재치있는 제품명을 사용했다.

탄력 롱래스팅 콜라겐 5종과 리프팅 부스터 특허 3종을 함유해 목의 깊은 주름 케어는 물론 탄력, 리프팅, 넥라인, 잔주름, 턱주름, 보습까지 7in1으로 한 번에 관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피부 친화적인 식물인 캘러스를 처방해 피부 흡수율은 높이고 순한 사용감을 선사해 예민한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더불어 부드럽게 흡수되는 제형으로 답답함 없이 사용 가능하며 플로럴우디향을 적용해 은은한 향기의 매력을 더한다.

뉴스에이 이사라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사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