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5.28 일 19:53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서울
도봉구, 어둡고 노후한 창동 지하보도 주민 참여로 새단장 마쳐창동지하보도 약 611㎡(높이 2.5m, 길이 139m, 양측) 구간
천선우 기자 | 승인 2022.12.07 01:27
도봉구청사
[뉴스에이=천선우 기자] 도봉구(구청장 오언석)가 2022년 11월 주민들의 밝고 안전한 보행환경을 위해 ‘창동지하보도’의 새 단장을 마쳤다.

이번 환경개선사업으로 변경된 구간은 창동지하보도(창동 75-9) 동아아파트 방면, 창동 e-마트 방면 양 구간(면적 약 611㎡, 높이 2.5m, 길이 139m)이다.

이곳은 주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길이지만, 평소 누수와 페인트 색바램 등으로 인해 노후하고 어두워 보행에 안전사고가 걱정돼왔다.

이에 구는 2022년 1월 예산확보, 2022년 7월 계획수립, 10월 구 도시디자인 심의를 거쳐 도색, 시설물 설치, 시트 부착 등 전격적인 환경개선을 실시했으며, 북부도로사업소와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내년 1월 조명 개선을 앞두고 있다.

도로과 관계자는 “특히 이번 사업은 예산부터 디자인까지 구민의 의견을 반영한 데 의미가 크다.”라고 설명했다. 본 사업은 ‘2022년 도봉구 주민참여예산’으로 추진됐으며, 지난 7월 지하보도 인근 창1, 4, 5동 주민을 대상으로 디자인 선호도, 요구 사항 등 사전 조사를 거쳤다.

오언석 도봉구청장은 “어둡고 칙칙했던 창동지하보도를 주민 여러분께 쾌적하게 되돌려 드릴 수 있어 기쁘다. 주민들이 범죄 걱정 없이 안전하고 편히 이용하실 수 있길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천선우 기자  csw@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선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3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