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5.29 월 16:34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잠적’ 배우 유승호, 의외의 취향 발견? 말레이시아서 ‘먹방’ 포착유승호, “면은 실패 없어” 음식 철학 밝혀… 전통 음식부터 야시장까지 '종횡무진'
김정수 기자 | 승인 2022.12.30 03:58
<이미지: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제공>
[뉴스에이 = 김정수 기자] 배우 유승호가 의외의 취향을 발견한다.

오늘(29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되는 ‘잠적-유승호 편’ 1부에서 유승호는 ‘미식 천국’이라 불리우는 말레이시아를 방문. 시청자들의 침샘을 사정없이 자극할 전망이다. 그는 “무엇를 하기에 앞서 배를 채운다는 것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거침없는 먹방을 예고한다.

첫 번째 목적지는 바로 현지인으로 가득한 로컬 식당. 매콤한 양념에 짭쪼름한 고명을 얹어낸 ‘꼴로미’는 사라왁 쿠칭에서만 맛볼 수 있는 전통 면 요리다. 유승호는 꼴로미와 레모네이드의 조합에 “젓가락질을 멈출 수 없는 마성의 조합”이란 평을 내리기도. 

빠르게 발걸음을 옮겨 디저트 카페로 향한 유승호는 현지인들이 사랑하는 간식, 연유와 치즈로 ‘단짠’의 밸런스를 맞춘 바나나 튀김을 주문한다. “사실 바나나를 안 좋아한다. 그래도 시도해 보겠다”고 밝힌 유승호는 달콤한 맛에 새어 나오는 웃음을 감추지 못하며 “치즈와 튀김은 맛이 없을 수가 없다”고 전하기도.

평소 달달한 음식을 잘 먹지 않는다는 유승호지만 말레이시아의 무더위에 아이스크림 가게로 걸음을 옮긴다. 사라왁에서 많이 나는 팜 슈가 시럽을 올린 아이스크림의 맛에 입꼬리가 절로 올라가기도. 그는 “아이스크림 안 좋아하는데, 이건 진짜 맛있다”며 잇따른 취향 저격 음식에 감탄한다.

이어 사라왁의 밤, 신선한 해산물을 맛볼 수 있다는 로컬 야시장으로 향한 그는 “익숙지 않은 메뉴들만 있다면, 익숙한 재료를 선택한다”며 음식 고르는 팁을 전달, ‘음식에 진심’인 모습을 보인다.

로컬 식당부터 야시장까지, 유승호의 폭풍 먹방을 담은 ‘잠적-유승호 편’은 오늘(29일)과 내년 1월 5일 목요일 저녁 10시 30분 디스커버리 채널 단독으로 방송된다

김정수 기자  newsasos@kakao.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3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