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5.31 금 04:59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경제
한국허벌라이프, 테라사이클과 함께 ‘렛츠 고-그린 자원순환 캠페인’ 전개한국허벌라이프, 테라사이클과 ‘렛츠 고-그린(Let’s GO-GREEN!) 자원순환 캠페인’ 실시
주윤성 기자 | 승인 2024.04.19 06:01
[뉴스에이 = 주윤성 기자]  건강 및 웰니스 뉴트리션 전문 글로벌 기업 한국허벌라이프가 글로벌 재활용 혁신 기업 테라사이클과 함께 다 쓴 제품 용기를 수거해 재활용하는 ‘렛츠 고-그린(Let’s GO-GREEN!) 자원순환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렛츠 고-그린 자원순환 캠페인’은 오는 22일 ‘지구의 날’을 맞이해 환경의 중요성을 되새기고 지구를 위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기획됐다. 4월부터 서울, 부산, 대전, 대구, 광주 등 전국 5개 지역에 위치한 한국허벌라이프 트레이닝 센터에서 진행된다. 각 센터에 설치된 수거함을 통해 사용을 완료한 허벌라이프 제품 용기를 수거하는 방식으로 허벌라이프 임직원과 디스트리뷰터를 포함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수거함에 모인 빈 용기는 테라사이클의 전문적인 재활용 솔루션을 통해 새로운 자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한국허벌라이프는 이번 ‘렛츠 고-그린 자원순환 캠페인’의 일환으로 오는 4월 21일 강원도 정선 하이원리조트에서 디스트리뷰터 대상으로 개최되는 ‘슈퍼드림팀 페스티벌 행사’ 중 자원순환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행사장에 테라사이클 이유정 한국 총괄 팀장이 방문하여 제품 용기의 올바른 분리배출법 및 재활용의 필요성 등을 설명할 예정이다. 교육을 이수한 디스트리뷰터들에게는 허벌라이프 심볼 나뭇잎 모양의 100% 재활용 플라스틱 재질로 제작된 업사이클링 굿즈 키링을 증정한다.

‘렛츠 고-그린 자원순환 캠페인’은 한국을 포함한 APAC(아시아태평양) 지역 14개 지사가 진행해 오던 ‘심플리 리사이클 챌린지(Simply Recycle Challenge)’를 자원순환 전문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확대 운영하는 데에도 의의가 있다. 허벌라이프는 지난해 APAC 지역에서 빈 용기 50개를 수거할 때마다 나무 한 그루 식재를 후원하는 방식의 ‘심플리 리사이클 챌린지’를 진행해 74만 여개의 자사 제품을 수거 및 재활용하고 약 1만 4,700여 그루의 나무를 심어 기후 변화 문제를 줄이는 데 이바지했다.

한국허벌라이프의 정승욱 대표이사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지속가능한 환경을 위해 노력하는 허벌라이프의 의지를 보여주는 한편, 디스트리뷰터들에게도 환경적인 가치를 고취시키는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정 대표이사는 끝으로 “앞으로도 한국허벌라이프는 다양한 ESG 활동을 실천해 건강한 지구에서 많은 사람들이 활기찬 라이프스타일을 즐길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주윤성 기자  newsasos@kakao.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윤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4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