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10.25 월 09:19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취업직장
공모전으로 독일여행에 인턴 입사까지? 도전! 공모전
최병웅 기자 | 승인 2012.11.15 20:43
취업을 위한 필수 스펙으로 여겨지는 공모전. 그런데 한 해에 쏟아지는 공모전이 1,400여 개에 달하는 만큼 나에게 도움되는 공모전을 골라내기란 쉽지 않다.

이에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인(www.albain.co.kr)은 공모전 포털 씽굿(www.thinkcontest.co.kr)과 제휴협약을 통해 알바인 사이트에서 양질의 공모전 정보를 볼 수 있도록 제공한다고 밝혔다. 알바인에 등록된 공모전들 중 알짜배기 혜택좋은 공모전들을 소개한다.

▶ UCC만들고 독일 가자, 블루케찹 UCC 공모전
‘㈜레비스인터내셔날’에서는 감성주점 ‘블루케찹’ UCC를 공모한다. 주제는 블루케찹의 특징을 잘 나타낼 수 있는 CF, 패러디 또는 홍보영상으로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영상 분량은 30초 이상 5분 미만으로 제작해야 하고 특히 HD급 영상을 제출할 경우 가산점이 부여된다. 대상 1명에게는 4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되며, 특별상 1명에게는 항공 및 숙박을 포함한 700만원 상당의 독일 여행 기회가 주어진다. 12월 22일까지 유튜브에 출품작을 업로드한 후 홈페이지에 제출하면 된다. 제출작은 전국 블루케찹 매장에서 상영될 예정이다.

▶ PR 기업 인턴 기회, KPR 대학생 PR 아이디어 공모전
‘KPR’에서는 전국 대학생 및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공공PR, 마케팅PR 등 총 6개 부문 13개 주제의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 팀 당 참가인원은 최대 4명으로 제한되며, 대상 1팀에게는 상금 500만원과 함께 팀원 중 1명에게 인턴으로 근무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2013년 1월 4일까지 신청서를 먼저 제출한 후 기획서 및 발표자료는 1월 18일까지 우편이나 방문을 통해 제출해야 한다.

▶ 상금 1,000만원, 대학생 증권·파생상품 경시대회
‘전국투자자교육협의회’에서는 전국 4년제 대학생을 대상으로 증권·파생상품 경시대회를 주최한다. 주제는 증권·파생상품 시장 발전에 관한 것으로, A4용지 10매 이내의 연구제안서를 제출하면 된다. 팀 구성은 지도교수 1명과 동일대학 학생 4명으로 이루어져야 하며, 최우수상 1팀에게는 1,0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이와 함께 입상자는 입사지원 시 서류전형에서 우대받을 수 있다. 12월 12일까지 홈페이지에 제출하면 된다.

▶ 내 디자인이 상품으로, 에코 아트 디자인 공모전
‘한국메세나협의회’에서는 아동에게 후원하는 티셔츠 및 앞치마 디자인을 공모한다. 과제는 초등학생들이 ‘환경’을 주제로 그린 그림을 이용해 디자인 하는 것이다. 1등에게는 1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되고 선정된 디자인은 티셔츠와 앞치마 3,000여 장으로 제작되어 후원 아동들에게 기부된다. 또 상품화가 될 경우에는 디자인 비용이 추가 지급된다. 출품은 11월 30일까지 디자인레이스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알바인의 ‘도전! 공모전’에는 다양한 공모전 정보가 한 곳에 모여있을 뿐 아니라 수상자들의 인터뷰, 트렌드에 관한 정보도 제공하고 있으니 공모전에 관심 있는 대학생이라면 꼭 들러보자.

최병웅 기자  080@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병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