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8.10 수 19:04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영화
영화<숨바꼭질> 박진감 넘치는 재미 해외에서도 통한다!
이은아 기자 | 승인 2013.10.18 17:57
 
런던한국영화제는 주영한국문화원에서 매년 주최하는 행사로 8회째 맞는 이번 행사는 11월 7일 부터 22일(영국 시각)에 걸쳐 런던 레스터 스퀘어 오데온 극장을 중심으로 옥스포드, 브래드포드, 세인트 엔드류스에서 한국 영화들을 상영한다. 이번 영화제의 개막작으로 영화 <숨바꼭질>이, 폐막작은 <부메랑가족>이 선정되었다. 2013년 화제작을 중심으로 강우석 감독 회고전, 김지운 감독 단편특별전, VIP 특별시사회를 벌이며 총 40여 작품의 상영할 예정이다.

NEW는 개막작 <숨바꼭질> 이외에 <몽타주>, <7번방의 선물> <배우는 배우다> 등 총 4편이나 초청받았다. NEW 김우택 대표는 “<숨바꼭질>의 흥행성과 작품성을 해외에서도 인정받아 기쁘다. 더불어 올해 개봉한 영화 모두 초청 받는 더할 나위 없는 기쁨을 누리게 되어 영화제 측 및 성원해준 관객 분들께 감사하다. 앞으로 양질의 영화 컨텐츠를 발굴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이렇듯 해외에서도 인정 받고 있는 영화 <숨바꼭질>은 전국 560만 명을 동원, 부동의 스릴러 1위 <살인의 추억>을 제치고, 역대 한국영화 흥행 TOP 스릴러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영화 <숨바꼭질>은 남의 집에 몸을 숨기고 사는 낯선 사람들로부터 ‘우리 집’을 지키기 위한 두 가장의 숨가쁜 사투를 그린 작품. <숨바꼭질>은 앞으로도 전국 어디에서나 올레TV, Btv, U+tv 등의 IPTV와 케이블 VOD 홈초이스, 인터넷 웹하드, 티빙, 위성방송 스카이라이프, 곰TV와 SK플래닛을 통한 T스토어, 모바일 서비스 호핀, U+HDTV에서 계속해서 만나 볼 수 있다.

이은아 기자  080@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