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5.20 금 05:05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서울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취약계층에 단독경보형감지기 후원크라우드 펀딩으로 모금된 후원금으로 취약계층에 단독경보형감지기 500개 전달
뉴스에이 천선우 | 승인 2017.09.09 09:14
[뉴스에이=천선우기자] 시 소방재난본부는 재단법인 베스티안 화상 재단과 5월 30일부터 7월 25일까지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모은 500만원의 후원금으로 쪽방․노후주택 밀집지역 등 취약지역 거주자에게 8일(금) 단독경보형감지기를 전달한다.
 
다음 스토리펀딩에서 5월30일부터 7월25일까지 57일간 3개의 공감 글을 통해 495명이 후원했고, 베스티안 화상 재단에서 500개의 단독경보형감지기를 구매해 수령자 대표(소방서 직원 또는 지역통장 등)가 받아 자치구별 취약 계층 거주자에게 직접 전달․설치한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로 구성되는데, 기존주택의 경우'17.2.4.까지 의무적으로 설치하도록 했으나, 아직까지 모든 주택에 구비되어 있지 않다.
 
실제 최근 3년('14년~'17년 8월)간 전체 화재건수 중 28%(6150건)가 일반주택에서 발생했으며, 인명피해도 397명(38.1%/사망 70명, 부상 327명)이 발생했다.
 
다만, 전년도 동기간('16년 1~8월)에 비해 올해 화재발생 건수와 인명피해가 각각 –12%, -5.4% 줄었다는 점에서 미약하게나마 주택용 소방시설의 효과가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이처럼 주택에서 화재가 꾸준히 발생하고 있고 미약하지만 주택용 소방시설의 효과가 나타나고 있는 만큼 시 소방재난본부에서는 취약 계층에는 지속적으로 무상보급을 추진하고, 관할구청과 협업을 통해 신규주택 건축허가 시 주택용 소방시설 의무설치 관련 사항을 지속적으로 안내해 나갈 계획이다.
 
정문호 서울시 소방재난본부장은 “이번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많은 분들이 힘을 보태주신 만큼, 우리 역시 화재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골든타임 안에 대피를 도와주는 단독경보형감지기와 화재초기 소방차 한 대의 위력과 맞먹는 소화기를 개별 주택 마다 꼭 구비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했다.

뉴스에이 천선우  dimple1000@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천선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