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4.6 월 22:42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국제
PMI의 급여 조사 결과, PMP인증이 있는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전문인의 급여가 23% 높게 나타나프로젝트 매니지먼트 협회, 지난 1년 동안의 급여 증가 발표
뉴스에이 김성천 | 승인 2018.01.24 11:44
PMI의 소득능력 조사 결과
[뉴스에이=김성천 기자] PMP® 인증을 받은 PMI전문직의 수익 잠재성이 크게 유리하다고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협회(Project Management Institute, 이하 PMI)의 소득능력 보고서(Earning Power Report)가 밝혔다.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전문직(Project Management Professional, PMP)® 인증을 갖고 있는 조사 응답자들은 PMP인증이 없는 사람에 비해 급여 중앙값이 높다고 응답했으며 - 조사를 실시한 37개국에서 평균 수치 보다 23%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소득 능력: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급여 조사(Earning Power: Project Management Salary Survey)’는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숙련도, 경험 및 인증의 가치를 알 수 있게 하는 종합적인 격년 급여 조사이다. 이는 업계를 선도하는 데이터의 공급원으로서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전문직들이 수익 잠재성을 더 잘 알 수 있게 하고 고용주, 보상 위원회, 인력부 및 증원 담당 임원들이 급여 범위를 더 잘 결정할 수 있게 한다.

이번에 발표한 10회 조사 보고서에는 전세계 37개국 3만3000여명의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전문직들이 제공한 정보가 포함돼 있다. 이번 보고서에는 과거 보고서에 포함되지 않았던 칠레, 코스타리카 및 에콰도르 등 3개국의 급여 정보가 새로 추가됐다.
 
마크 A 랭글리(Mark A. Langley) PMI사장 겸 최고경영자(CEO)는 “이러한 데이터는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역할을 보충하려는 기관(기업)뿐 아니라 그러한 역할을 수행할 자격을 갖추기 위해 경쟁하는 개인에게도 매우 중요하다”며 “이 보고서에는 8개 주요 직위내용 설명문과 데이터의 단계가 수록돼 있어서 초보 프로젝트 관리자에서 고위 임원에 이르는 광범위한 직급의 역할에 대한 중요한 통찰력을 갖게 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에는 거의 모든 국가가 포함돼 있어서 PMP가 급여의 중앙값 면에서 유용한 것으로 나타났지만 급여의 증가 성장률은 나라에 따라 크게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PMP인증 받은 개인의 급여 중앙값의 증가율이 가장 큰 것으로 보고된 국가는 남아프리카(58% 수익 증가), 에콰도르(53% 수익 증가), 콜롬비아(48% 수익 증가), 칠레(43% 수익 증가), 멕시코(43% 수익 증가) 등이다.

전반적으로, 미국의 조사 응답자의 급여 중앙값은 11만2000달러, 총 보상금의 중앙값은 12만달러였다. PMP인증을 받은 미국 응답자의 급여 중앙값은 PMP인증을 받지 않은 응답자의 급여 중앙값 보다 25% 높았다(11만5000달러 대 9만2000달러).
 
소득능력 보고서는 지난 12개월 동안의 급여 인상 내용과 향후 12개월 간의 예상 급여 인상을 보고한다. 주요 조사 결과는 다음과 같다.

· 조사 참가자의 3분의2이상(70%)이 급여 조사를 완료하기 전 12개월 동안의 총 보상금(급여, 보너스 및 기타 다른 형태의 보상금 포함)이 증가했다고 응답했다. 그 중 약3분의1(26%)은 같은 기간 동안 최소 5% 증가했다고 보고했다.

· 프로젝트 관리자 급여 중앙값은 스위스가 가장 많은 13만866달러로 나라에 따라 크게 다르다.

· 모든 나라에서 책임이 추가됨에 따라 급여가 증가됐다. 나이지리아가 급여 중앙값이 증가해 프로젝트 매니저I의 급여 1만3079달러에서 프로젝트 매니저II는 2만735달러로, 프로젝트 매니저III는 3만305달러로 증가했다.

보고서 전문은 pmi.org/salarysurvey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에이 김성천  newsasos@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김성천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18길 5, 3층(잠실동)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