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8.20 화 23:24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영화 ‘아이컨택’ 재촬영 및 추가 촬영 감행..‘좋은 작품을 위해 다시 뭉쳐’
뉴스에이 이윤진 | 승인 2019.07.22 09:05
사진 : 에코휴먼이슈코리아
[뉴스에이=이윤진 기자] 영화 ‘아이컨택’ (이우림 감독, 신성훈 감독 공동연출) 이 개봉을 미루고 재촬영과 추가 촬영을 진행한다. 5월부터 아이컨택 포스터와 스틸 컷으로 홍보를 진행한 바 있다. 신인배우 김이정, 일본배우 타에카, 개그우먼 이경애, 배우 고주환이 주연을 맡아 완성도 높게 촬영을 마쳤었다. 이 영화는 지난 3월에 촬영올 마쳤고 올 해 8월에 개봉예정이였으나 편집 하는 과정에서 부족한 부분을 더 채우고 탄탄 작품을 위해 추가 촬영을 결정했다. 

이우림 감독과 신성훈 감독은 배우들에게 양해를 전하고 재촬영을 통보했다. 8월초 배우들과 스케줄 조율 후 의기투합할 예정이다. 아이컨택은 촬영 전부터 활발하게 홍보하면서 오직 휴대폰으로만 촬영하는 독특한 컨셉이였고, 티저 포스터 하나 하나 공개할 때마다 섬뜩한 반응을 보여 영화의 대한 기대치를 끌어 올렸다.

제작사인 ‘에코휴먼이슈코리아’ 측은 공식 보도자를 통해 ‘중편영화에 맞게 60분 분량을 채우려 노력했다. 당시 촬영 또한 풍성하게 촬영했는데 편집하다보니 조금 더 좋은 장면들을 연출하기 위해 결정했다. 8월개봉에 맞추려고 모든 스텝들이 노력을 많이 했는데 좋은 작품을 만드는데 우선으로 생각하고 배우들에게 통보했다. 배우들 또한 재촬영과 추가 촬영에 응하는데 하나가 됐다’ 고 전했다.

이어 ‘무엇보다 이 영화는 신성훈 감독과 이우림 감독에게 첫 중편 영화인지라 긴장과 기대를 많이 하고 있을 것, 차 후 개봉일정과 포스터를 공개 하겠다’ 며 자신감을 보였다.

뉴스에이 이윤진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윤진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0길 5-8 3층  |  대표전화 : 02-422-8412  |  팩스 : 02-422-8413  |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이용보  |  편집인 : 김승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보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