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10.20 화 09:40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서울
관악구 전지역, 음식점 등 다중이용시설 쌍끌이 특별 점검음악동호회 연습실, 기원 등 방역사각지대에 대한 선제적인 점검 추진
천선우기자 | 승인 2020.09.18 10:41
[뉴스에이=천선우기자]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코로나19확산 차단을 위해 관내 음식점,방문판매업체,음악동호회 연습실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수칙 특별 점검에 나섰다고 밝혔다.

구는 지난15일(화)부터 오는18일(금)까지 관내 영업면적150㎡미만 음식점 및 제과점5,470개소와150㎡이상 음식점 및 제과점297개소,프랜차이즈형 전문점238개소,총6,005개소에 대한 방역수칙 이행실태 특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먼저150㎡미만 영업점에 대해서는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수칙 준수 안내 및 점검과 미준수 시 위생출입검사 실시 등 행정조치가 이루어질 수 있음을 안내하고, 150㎡이상 영업점과 프랜차이즈형 전문점은 핵심 방역수칙 준수 안내와 수칙 미준수 시 즉시 집합금지 조치가 이루어지는‘원스트라이크-아웃제’에 대해 재강조한다.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방문판매업체에 대한 자체 전수 점검도지속적으로 진행 중이다.관내108개소의 방문판매업체를 대상으로1주일 주기로 지속적인 집합금지명령 이행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구는 관내 종교시설223개소와 영업을 재개한PC방144개소에 방역수칙 준수 점검을 실시했고,숙박업소64개소에 주류 판매,게임영업 등 불법 영업행위에 대한 점검도 완료했다.

특히,고위험시설11종 외 방역 손길이 미치지 않아 안전 사각지대에 놓인 실내 낚시터,기원,음악동호회 연습실,방탈출 카페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선제적인 집중 점검도 실시했다.

구는 음악동호회 연습실25개소,기원12개소,방탈출카페3개소,실내낚시터2개소에 대해▲마스크 착용▲출입자명부 작성▲1~2m거리두기 등 시설 운영 및 방역수칙 준수여부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는 등 코로나19확산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전 직원이 두팔 걷고 나서 빈틈없는 점검과 홍보로 방역 사각지대 없는 관악구를 만들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하고 있다”며“모두가 힘을 모아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구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천선우기자  csw@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선우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