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2.21 수 03:28
상단여백
HOME 푸드로그 푸드로그
더위 이기고 건강 챙기는 '메밀식품 전성시대'헬시 플레저 열풍으로 건강과 맛 꼼꼼하게 챙기는 소비자들 빠르게 늘어나
주윤성 기자 | 승인 2022.08.23 23:57

[뉴스에이 = 주윤성 기자] 최근 MZ세대 사이에 ‘헬시 플레저’(Healthy Pleasure) 열풍이 불고 건강하게 먹자는 소비자들이 늘어나면서 여름철 건강식으로 메밀로 만든 식품들의 인기가 뜨겁다.

한국조리학회 연구 결과에 따르면 메밀의 루틴 성분은 항산화·항염증·항암 효과가 높고 콜레스테롤 수치를 감소시켜 각종 질병 예방에 탁월하다. 100g당 114㎉으로 열량이 낮은 편이라 다이어트 하는 이들이 섭취하기에도 안성맞춤이다. 이러한 장점을 바탕으로 식품업계에서는 여름 무더위를 건강하게 이겨 내기 위해 메밀 제품들을 잇따라 선보이고 있다.

하림은 기존 즉석밥 제품들 중에서는 처음으로 국산 메밀을 넣어 지은 ‘The미식(더미식) 메밀쌀밥’을 출시해 건강식 마니아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더미식 메밀쌀밥은 첨가물 없이 쌀과 물로만 지어 밥 본연의 풍미와 함께 중성(pH7)의 산도를 나타낸다. 대다수 평양냉면 전문점에서도 국산 메밀이 비싸 중국산을 쓰고 있는데, 하림은 메밀(30%)과 쌀(70%) 모두 국내산만을 사용했다. 천천히 뜸 들여 보드랍게 살린 메밀과 밥알이 한 알 한 알 살아있는 것도 강점이다. 하림그룹 김홍국 회장이 6개월간 메밀쌀밥을 먹고 콜레스테롤 수치를 정상 수준으로 낮춘 실제 경험을 토대로 만들어진 이 제품은 ‘자연의 신선한 재료로 최고의 맛을 만든다’는 하림의 식품철학과 원칙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풀무원이 싸이월드와 협업해 미니룸 디자인 패키지 한정판으로 출시한 '메밀소바'는 메밀가루를 넣은 건면에 가쓰오부시, 채소, 과일을 넣어 6시간 우린 육수로 정통 일식 전문점 맛을 구현했다.
오뚜기의 제주 특화 브랜드 ‘제주담음’은 지난달 ‘제주 메밀 비빔면’을 새로 선보였다. 제주산 메밀로 만든 면의 구수한 풍미와 제주산 감귤 과즙 농축액을 넣은 비빔 양념이 상큼한 맛을 준다.

강원도 정선 파크로쉬 리조트앤웰니스의 이탈리안 레스토랑 로쉬카페는 정선 메밀과 녹차 앙금을 넣은 ‘메밀 와플’과 지역 특산물인 수리취로 만든 팥 인절미 등으로 구성한 ‘정선 서머 티 세트’를 여름 휴가철에 맞춰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 밖에 칠갑농산은 메밀 함량을 30%까지 높여 쫄깃한 식감과 향긋한 풍미를 더한 ‘메밀소바’, ‘메밀막국수’ 등 2종을 출시했고 세븐일레븐도 춘천 3대 막국수 전문점인 샘밭막국수와 손잡고 ‘백년가게 샘밭막국수’ 밀키트를 선보였다.

하림 관계자는 “맛과 건강 모두 꼼꼼하게 따지는 미식가들이 메밀을 비롯해 현미, 귀리 등이 들어가 식감과 풍미가 좋은 제품들을 구입하는 추세가 크게 늘었다”며 “자연의 좋은 재료로 최고의 맛을 구현하면서 건강까지 챙길 수 있는 제품들이 대세를 이룰 것”이라고 전망했다. 

주윤성 기자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윤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4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