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5.28 일 19:53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패션뷰티
반스, 전천후 풋웨어 새로운 MTE 컬렉션 출시
뉴스에이 이사라 | 승인 2022.11.14 22:31
[뉴스에이 = 이사라 기자] 오리지널 액션 스포츠/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반스(Vans)가 새롭게 진화된 전천후 MTE 컬렉션을 선보인다. 모험에서 영감받은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및 서핑 라인으로 구성된 이번 컬렉션에서는 스케이트-하이 MTE-2(SK8-Hi MTE-2), 완전히 새로워진 코스탈 콜팩스 MTE-1 부츠(Coastal Colfax MTE-1 Boot) 및 MTE-1 재킷 그리고 새로운 MTE-2 실루엣인 울트라레인지 EXO Hi MTE-2(UltraRange™ EXO MTE-2)를 만나볼 수 있다.

스의 MTE-2 컬렉션은 패션과 기능 모두 놓치지 않는다. 스타일을 유지하면서 습기 관리 및 온도 조절 기능, 여행을 위한 편안함을 제공하는 실용성을 바탕으로 비바람으로부터 발을 보호하도록 설계되었다. 추위는 도시와 해안 어디에나 함께하지만 둘 다 피할 수 없다는 공통점을 지닌다. 새로운 MTE-2 컬렉션은 이렇게 춥고 습도 높은 환경에서도 MTE 시리즈의 장점인 습기 관리, 온도 조절 기능 및 마찰력을 제공한다.

스케이트-하이 MTE-2는 발수 가공 처리된 내구성 좋은 가죽 어퍼를 적용했으며, 추운 날씨에도 타협하지 않는 반스의 아이코닉한 감성을 더한 그래픽 디테일을 자랑한다. 또한 데일리 슈즈로서의 다목적성을 높일 수 있도록 제작된 MTE-2는 올-트랙, 하이드로가드 360 방수 패키지, 프리마로프트를 포함한 프리미엄 소재와 MTE 기술이 특징이다. 편안함을 강화한 단일 밀도의 몰드형 삭라이너 및 오솔라이트(OrthoLite™) 탑시트도 적용되었다. 지난 25년간의 반스 스노보드 부츠의 역사와 기술을 담은 새로운 스케이트-하이 MTE-2는 빈티지 윈드브레이커와 90년대 캠핑장 감성에서 영감을 얻었으며, 사이드월의 올오버 블랙 글리터를 통해 우주와 은하의 탐험을 구현해냈다.

코스탈 콜택스 MTE-1 컬렉션은 차가운 물에서 파도를 타는 서퍼들의 니즈를 보다 잘 충족할 수 있도록 제작되었으며, 해안가 먼 곳에 위치한 서핑 스팟으로 이동하는 동안에도 보온 및 습기 관리 기능을 제공하는 제품군으로 구성되었다. 코스탈 콜팩스 MTE-1 컬렉션은 부츠와 이른 아침에 서핑을 즐길 때도 따뜻하게 레이어링할 수 있는 MTE-1 재킷으로 만나볼 수 있다.

보온성 및 습기 배출 기능이 적용된 콜팩스 MTE-1 부츠는 통기성과 습기 관리를 지원하는 방수 어퍼, 러기드 트레드 패턴 아웃솔, 프리마로프트 콜드 웨더 단열 패키지, 우수한 편안함과 기능을 갖춘 단일 밀도의 울트라쿠시 몰드형 EVA 풋베드 등 반스의 전천후 제품이 자랑하는 모든 요소를 갖추고 있다.

코스탈 MTE-1 재킷은 써모볼(ThermoBall™) 단열재가 적용된 통기성 및 방수 기능을 갖춘 쉘 원단을 사용한다. 써모볼은 더 노스 페이스(The North Face)가 개발한 합성 충전재로, 작고 둥근 섬유 클러스터가 작은 공기 주머니에 열을 가두어 보온성을 유지한다. 자켓 앞면의 스톰 플랩, 지퍼 클로저가 있는 리버스 엔트리 포켓, 조절 가능한 커프가 한겨울에도 편안함을 최우선으로 제공한다.

타오스 토프(Taos Taupe) 컬러웨이로 선보이는 울트라레인지 엑소 하이 MTE-2에는 하이드로가드(HydroGuard®) 360 방수 패키지와 프리마로프트(PrimaLoft) 콜드 웨더 단열 패키지가 적용되었으며, 아웃솔에는 어떠한 지형에도 적응 가능한 올-트랙(All-Trac) 고무 합성재가 사용되었다. 올-트랙은 어떠한 지형에서도 뛰어난 그립력을 제공해 전반적인 마찰력을 강화함과 동시에 MTE-2의 스타일을 업그레이드한다. 또한, 건조하거나 비에 젖은 거리에서부터 예측할 수 없는 비포장 도로까지 올-트랙은 모험에 중점을 둔 새로운 수준의 풋웨어를 선사한다.

방수 소재로 거친 지형에서도 발을 보호하는 반스의 다목적 MTE 컬렉션은 반스 온라인 스토어(vans.co.kr) 및 일부 오프라인 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뉴스에이 이사라  newsasos@kakao.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사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3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