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1.31 화 15:50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권유리x거대 곰과 찰떡 케미... '잠적' 첫 방송“바쁨이 살의 원동력이라 생각하며 놓친 나의 시간”… 권유리, 잠적의 시작을 알려
김정수 기자 | 승인 2022.12.02 05:12
<제공: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뉴스에이 = 김정수 기자] 권유리가 ‘잠적’ 중 마주친 거대 곰과의 케미스트리가 눈길을 끈다.

오늘(1일) 첫 방송되는 시네마틱 로드무비 ‘잠적’에서 권유리는 홀로 충청도로 떠난다. 권유리는 내레이션을 통해 “참 빠르게 지나간 한 해였다”며, “바쁨이 내 삶의 원동력이라 생각했을 때, 나의 시간과 휴식을 놓치고 있었다”고 전하며 잠적의 시작을 알린다.

가을의 청명함을 담은 파란 하늘과 선선한 날씨에 권유리는 “럭키다. 잠적하기 좋은 날씨”라며 가을을 떠나보낸 시청자들의 여운을 달래줄 예정이다. 특히 권유리는 산속의 미술관을 방문하여 “완전히 내 스타일이다”, “너무 좋다”며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을 뿐 아니라 그곳에서 발견한 거대한 곰을 보고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그 놀라운 광경은 방송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또한, 유독 좁은 길을 따라 도착한 곳을 ‘위로가 되는 장소’라고 칭한 권유리. 그녀는 “때론 속이 텅 빈 채 껍데기만 있는 것 같고, 때론 수많은 번뇌로 가득 찬 나 자신을 이 자리에 모두 내려놓는다”라는 진솔한 이야기로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취향’에 따라 발을 옮긴다는 권유리의 ‘맛집’ 역시 그녀의 취향이 가득할 예정이다. 허기진 배를 달래기 위해 찾은 식당에서도 “맛있는 음식의 끝에는 매니저, 소녀시대 멤버들, 가족까지 생각난다”며 애정 가득한 모습을 보이며 훈훈함을 선사한다.

화려한 조명을 뒤로하고 떠난 권유리의 사적 휴식을 엿볼 수 있는 ‘잠적’. 오늘 밤 10시 30분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에서 독점 방영된다.

김정수 기자  newsasos@kakao.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3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