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6.8 목 19:47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패션뷰티
푸마, 발란사와 ‘2-ARCHES’ 콜라보레이션레이션 컬렉션 출시두 개의 다리를 모티프로 한 ‘2-ARCHES’ 컨셉으로 푸마 나이트로 러닝화 및 어패럴 선보여
뉴스에이 이사라 | 승인 2023.03.11 03:00
[뉴스에이 = 이사라 기자]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푸마(PUMA)가 부산을 대표하는 서브컬처 편집샵 ‘발란사(SOUNDSHOP BALANSA)’와 콜라보레이션 한 첫 번째 컬렉션을 출시한다.

발란사는 부산을 거점으로 활동하는 1세대 서브컬처 편집샵으로 빈티지 아이템과 음악 관련 상품을 다루며 패션 마니아들 사이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푸마X발란사 컬렉션은 우리의 움직임을 만들어내는 두 다리를 의미하는 ‘2-ARCHES’라는 컨셉 하에 ‘나만의 길, 나만의 방식으로’를 테마로 푸마의 대표 러닝화 프랜차이즈인 ‘나이트로(NITRO)’ 제품군과 함께 다양한 어패럴을 선보인다. 스피드나 파워를 강조했던 기존의 러닝 캠페인과는 달리 발란사가 지닌 사운드샵이라는 정체성을 가미해 새롭고 독창적인 컨셉의 러닝을 표현했다. 푸마는 올해 발란사와의 지속적인 콜라보레이션를 통해 러닝뿐만 아니라 스타일까지 아우르는 색다른 무드의 컬렉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첫 번째 컬렉션은 푸마의 러닝화 프랜차이즈인 ‘디비에이트 나이트로 2(Deviate NITRO 2)’와 ‘리버레이트 나이트로 2(Liberate NITRO 2)’ 2종을 선보인다. 각각 옐로우와 블랙 색상으로 출시되며 푸마의 러닝 헤리티지와 발란사의 빈티지한 무드를 살렸다. 어패럴은 스트릿 감성을 담아낸 윈드 브레이커 및 팬츠 셋업과 아이코닉한 디자인의 그래픽 티셔츠, 그리고 러닝에 적합한 퍼포먼스 티셔츠와 쇼츠로 구성됐다. 신제품 러닝화를 구매하는 고객 대상으로 한정판 푸마x발란사 짐색을 증정하는 소비자 프로모션도 진행된다.

푸마는 컬렉션 런칭과 함께 부산 지역 소비자들과 소통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부산 전포동에 위치한 발란사 본점 내 팝업 스토어를 오픈하며 전포동을 찾는 MZ 세대들이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부산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에 VP존을 운영하는 등 일반 소비자들과의 접점을 강화할 예정이다.

러닝 컬렉션 출시를 기념해 부산 지역 러너와 함께 하는 러닝 이벤트도 전개한다. 부산에서 활동하는 러너 약 20여 명을 선정해 부산 전포동 발란사 매장 주변을 함께 뛰는 러닝 이벤트를 진행하며, 참가자들에게는 이번 컬렉션 제품을 포함한 다양한 아이템을 증정한다. 신청 방법은 푸마 공식 인스타그램(@puma_kr)에서 확인 가능하다.

푸마코리아 관계자는 “독보적인 아이덴티티로 두터운 마니아층을 보유하고 있는 발란사와의 협업으로 러닝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올해로 설립 75주년을 맞은 푸마는 올해 국내 러닝 시장에서 리딩 브랜드로 도약하기 위해 관련 사업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푸마와 발란사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은 푸마 공식 온라인 스토어 및 무신사, 푸마 광주 충장로점/부산 광복점/신세계백화점 센텀점 및 강남점/롯데백화점 본점, 잠실점 및 부산 본점, 아트닷컴, 패션 스페셜티 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뉴스에이 이사라  newsasos@kakao.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사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3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