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3.4 월 20:41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드라마 <넘버스: 빌딩숲의 감시자들> 김명수 소년미 넘치는 눈빛과 성숙하고 여유로운 모습으로 싱글즈 7월호 비주얼 화보 장식“배우라는 직업, 늘 새로운 세계의 문을 열고 들어가는 것 같아 가슴이 뛴다.”
김정수 기자 | 승인 2023.06.28 02:54
[뉴스에이 = 김정수 기자] 당당한 싱글들을 위한 즐거운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가 김명수의 비주얼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에서 김명수는 다채로운 오피스 룩을 멋스럽게 소화해 내며 자신만의 소년미 넘치는 표정과 여유로운 포즈로 비주얼 장인다운 독보적인 분위기를 연출해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일을 지탱하는 김명수의 일상

배우로서의 활동뿐 아니라 가수로서 다양한 활동을 보여준 김명수는 어느덧 데뷔 14년차다. 

여전히 활동에 재미를 느낀다는 김명수는 “일도 물론 중요하지만, 건강한 일상이야 말로 이 모든 것을 지탱해 준다”라며 “요즘엔 건강한 식재료로 만드는 솥밥에 꽂혀 즐겨먹는다”고 전했다. 

배우 김명수가 아닌 다시 인피니트

인피니트는 최근 ‘인피니트 컴퍼니’를 설립 후, 완전체로서의 활동을 예고했다. 

김명수는 지난 5년간 인피니트로 활동하지 않는 동안에도 인피니트 단톡방은 단 하루도 쉰 적이 없기에 ‘인피니트 컴퍼니’는 당연히 해야 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14년간 함께 하다 보면 눈빛만 봐도 알 수 있고, 서로를 존중하는 법도 배우게 된다”라며 인피니트로서 오랜 시간 함께 해 온 비결에 대해 전했다. 

한편, 김명수가 배우 최진혁, 최민수, 연우 등과 호흡을 맞춘 MBC 드라마 <넘버스: 빌딩의숲 감시자>들은 매주 금,토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넘버스: 빌딩의숲 감시자들>의 회계사 ‘장호우’로 활약 중인 김명수의 매력이 담긴 화보와 인터뷰는 <싱글즈> 7월호와 <싱글 플러스> 웹사이트www.thesing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정수 기자  newsasos@kakao.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4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